본문으로 바로가기
58255345 0772020022058255345 06 0601001 6.1.1-RELEASE 77 텐아시아 0 true true true false 1582180727000 1582180767000 도시어부2 남보라 다이나믹듀오 이덕화 한마디 2002202331 related

[TV텐] ‘기생충’ 장혜진X이정은X박소담 빵 터뜨린 박명훈의 한 마디는?

글자크기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지난 19일 오전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영화 ‘기생충’ 기자회견이 열렸다.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박소담, 이정은, 장혜진, 박명훈, 곽신애 바른손이앤에이 대표, 한진원 작가, 이하준 미술감독, 양진모 편집감독이 참석했다. 배우 최우식은 영화 촬영 일정으로 불참했다.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송강호 분)네 장남 기우(최우식 분)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 사장(이선균 분)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다.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옛 외국어영화상) 등 4개 부문의 트로피를 차지하며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박명훈은 극 중 수년간 햇빛을 제대로 보지 못한 채 지하실에 산 남자이자, 박 사장네 가사도우미 문광(이정은 분)의 남편 근세 역으로 열연했다. 그는 반전을 가진 캐릭터로 이야기 전개의 큰 축을 담당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박명훈은 극 중 캐릭터 때문에 국내에서도 영화를 홍보하지 못했는데, 아카데미에 갔을 때 어떤 반응이었느냐는 물음에 “아무도 못 알아봤다. (지금과 비교했을 때) 모습이 심하게 변해있었다”면서 “(관계자들이) 보고서도 ‘여기 스태프 중에 한 명이구나’ 하고 아무도 나를 못 알아봤다”고 밝혔다. 이어 “극 중 캐릭터처럼 살았던 것 같아서 너무 행복했다”며 웃었다.

텐아시아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