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52041 0182020022058252041 02 0201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177332000 1582177817000 코로나19 환자 22명 추가 국내 확진자 104명 2002201831 related

31번 환자 2월초 청도 방문…대남병원 환자 2명과 연관성 조사중

글자크기
매일경제

아침부터 의심 환자 몰리는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신천지대구교회 '슈퍼전파' 사건 관련자인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 환자가 이달 초 청도 지역을 방문한 것으로 드러나 청도 지역 확진자들과의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날 청도 대남병원에서는 입원환자 2명이 코로나19로 확진됐다.

이에 방역당국은 대남병원 환자 2명과 31번 환자 사이에 연계된 감염원이 있는지 조사를 벌이고 있다. 또 대남병원 환자와 직원을 대상으로 전수 검체조사를 포함한 역학조사와 방역조치를 진행하고 있다.

대남병원에는 현재 코로나19 관련 증상을 보인 사람이 몇명 더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따라 확진환자는 추가 발생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은경 중대본 본부장은 "2월 중 신천지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하거나 청도 대남병원을 방문한 분들은 가급적 대외활동을 삼가고 집 안에 머물러 달라"며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의료기관을 방문하기 전에 관할 보건소나 질병관리본부 안내센터 등에 문의한 뒤 가까운 선별진료소에서 진료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