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8635 0912020022058248635 03 0301001 6.1.1-RELEASE 91 더팩트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172427000 1582176837000 홍남기 코로나19 러시아 출장 연기 사우디 G20 회의 참석 2002201901 related

SK하이닉스,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격리 대상 '800명' 확대

글자크기
더팩트

SK하이닉스 이천 사업장에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발생한 지 하루 만에 자가격리 대상자 수가 800여 명으로 확대됐다. /더팩트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내 의심환자 1명 '코로나19' 확진자 밀접촉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코로나19' 의심환자가 발생한 SK하이닉스 이천 사업장의 자가격리 대상자 수가 800여 명으로 확대됐다.

20일 SK하이닉스에 따르면 전날(19일) 경기도 이천 사업장에서 두 명의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발생했다. 이들 가운데 한 명은 지난주 입사한 신입사원으로 이들 가운데 한 명은 최근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한 명과 밀접촉자로 확인됐다.

또 다른 의심자는 교육 도중 폐렴 증상을 보여 사내 병원에서 검진을 진행했으며 폐렴 증세로 판단됨에 따라 근처 이천의료원으로 이송돼 검사를 받고 있다.

회사 측은 전날까지 해당 직원과 더불어 이천 사업장 내 사내대학이자 교육장 건물과 기숙사 건물 두 동을 폐쇄하고, 이들과 함께 교육을 받은 교육생 280여 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후 교육을 진행한 강사와 스태프 등 이들과 동선이 겹치는 500여 명에 대해서도 모두 자가격리 조치를 내렸다. 아울러 의심 환자가 다녀간 사내 병원을 비롯해 이천사업장 내 수영장과 피트니스 센터 등 다중이용시설도 폐쇄했다.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된 사원은 1차 검사를 진행 중이다. 폐렴 증상을 보인 나머지 한 명은 1차 검사에서 음성반응을 보였고, 현재 2차 검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된 신입사원은 교육장과 기숙사 시설만 이용, 공장(생산라인)에는 출입하지 않았던 만큼 생산 일정에는 차질이 없다"라며 "혹시라도 모를 감염 위험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 기준보다 광범위한 범위로 선제 대응에 나서고 있다"라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