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5201 0032020022058245201 02 0204001 6.1.2-RELEASE 3 연합뉴스 56679201 false true false false 1582165299000 1582165317000 폭행사건 징역 20년 2002201531 related

"폭행사건 합의 안 해줘" 피해자 살해 40대 2심도 징역 20년

글자크기
연합뉴스

광주고법
[연합뉴스TV 제공]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폭행 사건을 합의해주지 않았다며 다툼을 벌이다가 피해자를 살해한 4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다.

광주고법 형사1부(김태호 양영희 홍기만 고법판사)는 20일 특정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보복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박모(47)씨의 항소심에서 박씨와 검찰의 항소를 모두 기각하고 원심과 같은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합의 등 양형 조건 변화가 없어 원심의 형이 너무 무겁거나 가볍다고 볼 수 없다"고 밝혔다.

박씨는 지난해 7월 13일 오후 9시 54분께 광주 북구 한 도로변에서 A(사망 당시 39세)씨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박씨는 앞서 같은 해 7월 4일 A씨를 주점에서 폭행해 경찰에 입건됐다.

그는 이날 A씨를 다시 만나 왜 합의해주지 않느냐고 다투다가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1심 재판부는 우발적 범행으로 보이지만 유족으로부터 용서받지 못하고 폭력 범죄로 과거 수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선고했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