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3682 0142020022058243682 05 0509001 6.1.3-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63399000 1582163411000 여자 프로골프 코로나19 개막전 무관중 2002202001

일본여자프로골프, 코로나19 여파로 개막전 '무관중'으로 치러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는 내달 5일 열리는 시즌 개막전 다이킨 오키드 레이디스를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 경기로 치른다고 발표했다. /사진=JLPGA투어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시즌 개막전이 무관중 대회로 치러진다.

JLPGA 투어는 19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오는 3월 5일부터 일본 오키나와 류큐GC에서 열리는 다이킨 오키드 레이디스를 무관중 경기로 치른다고 발표했다. 본 대회에 앞서 열릴 예정이었던 대회 프로암 행사는 취소됐다.

JLPGA투어 경기가 무관중 경기로 열린 것은 지난해 10월 스탠리 레이디스 토너먼트 마지막 날 경기 이후 이번이 통산 두 번째다. 스탠리 레이디스 토너먼트는 태풍 피해에 따른 안전사고를 우려한 조치였다. 대회 전 일정을 관중이 없는 상태로 치르게 된 것은 JLPGA투어 사상 이번이 처음이다. 한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는 2월 중순부터 3월 초 사이에 태국, 싱가포르, 중국에서 열릴 예정이던 '아시안 스윙' 3개 대회를 모두 취소했다.

golf@fnnews.com 정대균 골프전문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