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2968 0782020022058242968 03 0301001 6.1.2-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62303000 1582162397000 코로나19 긴급구호에 5000만원 2002201645 related

[종합] 대구·경북 코로나19 확진자 총 49명…신천지교회서 38명 발생

글자크기

18일 1명, 19일 18명, 20일 30명 추가…교회 환자도 하룻밤 새 23명 추가

이투데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알려진 대구 남구 대명동 신천지 교회가 문이 19일 오전 굳게 닫혀 있다.(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경북지역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49명으로 급증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환자 31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추가 확진환자 중 30명은 대구·경북지역에서 발생했다.

23명은 대구 신천지교회(신천지예수교회 다대오지성전) 교인 및 접촉자이며, 2명은 청도 대남병원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5명에 대해선 방역당국이 역학적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

나머지 1명은 폐렴 환자로, 서울 종로구에서 확인됐다. 종로 확진환자 추가로 정부서울청사 어린이집은 이날부터 휴원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환자는 전날 19명(31번 포함)에서 이날 49명으로 늘었다.

특히 31번 환자(61·여)가 다녀간 대구 신천지교회 내 확진환자는 전날 15명(31번 포함)에서 이날 38명으로 증가했다.

단 감염원이 누구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31번 환자가 교회 밖에서 감염돼 교회 내에서 전파했을 수 있고, 교회 내에 다른 ‘슈퍼 전파자’가 존재할 가능성도 있다.

한편, 이날 오전까지 신고된 코로나19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1만2079명이다. 전날 오후보단 988명 늘었다. 이 중 1만446명은 음성으로 확인됐으며, 1633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투데이/세종=김지영 기자( jy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