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2624 0202020022058242624 06 0601001 6.1.1-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61921000 1582161969000 폐암말기 김철민 구충제 복용 5개월 MRI 결과 정상 2002201445 related

`폐암 말기` 김철민, 개 구충제 복용 근황 "뇌 MRI 결과 정상"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개 구충제를 복용하고 있는 개그맨 김철민이 근황을 밝혔다.

김철민은 지난 19일 페이스북에 "뇌 MRI 결과 오늘 나왔다. 여러분의 기도와 사랑으로 정상으로 나왔다"면서 건강 상태를 공개했다. 이어 "오늘 하루가 선물"이라며 기뻐했다.

김철민은 지난해 "온몸에, 뼈까지 암이 전이됐다. 수술이 불가능한 상태"라며 폐암 말기라는 사실을 밝혔다. 이어 "저희 아버지는 폐암으로, 어머니는 간암으로 20년 전에 돌아가셨다. 큰 형님 역시 간암으로 떠나고 가수 너훈아로 알려진 작은 형님도 간암으로 사망해 저만 남았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이후 김철민은 SNS를 통해 개 구충제인 '펜벤다졸' 복용을 시작했다고 이야기했다. 이후 "통증이 반으로 줄었고 혈액검사 정상으로 나왔다", "기적이 일어나고 있다", "희망이 보이는 듯 하다" 등 호전되고 있다는 글을 올려 축하를 받기도 했다.

펜벤다졸은 지난해 폐암 4기 환자였던 한 미국인이 이 약을 먹고 암이 완치됐다고 주장한 내용을 담은 유튜브 영상이 국내에 알려지며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펜벤다졸은 사람에 대한 임상시험 결과가 없는 약품으로 인체 유해성 등이 확인되지 않았다. 이에 식약처와 대한암학회 등을 비롯한 보건당국은 "동물용 구충제는 동물에게만 허가된 약"이라며 복용을 자제해달라고 거듭 당부하고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김철민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