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1927 0432020022058241927 01 0101001 6.1.2-RELEASE 43 SBS 50312066 false true true false 1582161021000 1582161251000 무더기 확진 주한미군 장병 대구 방문 금지 2002201501 related

코로나 무더기 확진에 주한미군도 '긴장'…장병 대구 방문 금지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

대구·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자 주한미군도 장병들의 대구 방문을 금지하는 등 비상 대응에 나섰습니다.

주한미군 페이스북에 따르면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은 어제(19일) 대구 코로나19 발병으로부터 군 전력을 보호하기 위해 사전예방조치를 시행했습니다.

주한미군은 이달 9일부터 신천지교회를 방문한 모든 장병은 의무적으로 자가 격리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모든 장병의 필수적이지 않은 대구 방문은 금지됩니다.

미군 장병 가족이나 군무원 등 직원에게도 대구 방문 자제를 요청했습니다.

대구 미군기지의 학교·아동 보육 시설은 오늘 모두 문을 닫았습니다.

미군은 '내일 휴업' 여부를 다시 결정할 예정입니다.

필수적인 임무나 공식 업무 수행이 아니면 대구 미군기지와 미군 군사시설 출입도 통제됩니다.

출입 통제 조치는 매일 재검토된 뒤 지속 여부가 결정됩니다.

주한미군은 질병관리본부가 감염 추적을 완료할 때까지 주한미군 장병과 시설의 위험 단계를 중간 수준으로 상향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주한미군 사령부 지침에 따라 대구 미군기지는 직원들에게 오후 1시까지 출근하지 말 것을 지시했습니다.

대구 미군기지는 페이스북을 통해 "필수 인력이 아니면 오늘 오후 1시까지 출근하지 않아도 된다"며 "오후 1시 기지의 모든 출입구에서 건강 검진 설문조사를 하면서 출입 시간이 길어질 것"이라고 통보했습니다.

이어 "현재까지 한반도에 있는 미국인 중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사람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영규 기자(ykyou@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