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7320 0232020022058237320 03 0301001 6.1.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51481000 1582151491000 이마트 양식장 전복 전량매입 2002201345 related

이마트, 양식장 전복 통째로 매입해 전복 몸값 낮췄다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이마트가 양식장의 전복을 통째로 사들이는 매입 방식을 통해 전복 가격을 30% 낮춘다.


이마트는 오는 26일까지 ‘전복 골라담기’ 행사를 열고 정상가 100g 5700원인 전복을 신세계 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34%저렴한 3762원에 판매한다. KB국민카드로 결제 시 10% 추가 할인받을 수 있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준비하기 위해 완도 20여개 전복 양식장에서 약 60t의 물량을 준비했다. 이번 행사의 가장 큰 특징은 기존 소·중·대·특 크기별로 판매하는 방식 대신 고객들이 45g~80g까지 다양한 크기의 전복을 직접 고를 수 있도록 했다는 점이다.


이마트는 크기별 매입이 아닌 가두리 양식장의 전복을 통째로 매입해 크기에 상관 없이 골라담기를 실시함으로써 산지의 비용 절감을 통해 원가 경쟁력을 높였다. 이마트는 전복을 크기에 따라 45g내외의 소자, 55g내외의 중자, 66g내외의 대자, 80g내외의 특자로 구분한다.


이마트 관계자는 "평소 대자 위주의 매입을 했던 이마트가 크기 상관 없이 통째로 전복을 매입해 산지 입장에선 소자나 특자의 판매처를 별도로 구해야 하는 수고를 덜 수 있고 여러 판매처에 활어차를 보내지 않아도 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 기존엔 산지에서 전복을 크기별로 분리해 해수가 담긴 비닐에 넣고 스티로폼 박스에 넣어 배송을 해야 했다. 그러나 이마트가 크기 구분 없이 매입해 산지에서 별도의 선별이나 포장 작업이 필요 없어진 것도 가격 절감에 한몫 했다.


유병길 이마트 전복 바이어는 “크기 구분 없이 어장 전복을 통째로 매입하는 매입방식 변경을 통해 전복 가격을 낮출 수 있었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이 본인들 기호에 맞는 크기의 전복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