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7011 0182020022058237011 05 0506003 6.1.1-RELEASE 18 매일경제 58698946 false true true false 1582149482000 1582161497000 손흥민 공백 무리뉴 없는 2002201501

‘손흥민 부상’ 토트넘, 홈에서 라이프치히에 패배 [챔스 16강]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손흥민이 결장한 토트넘 홋스퍼가 홈에서 라이프치히에 무릎을 꿇었다.

토트넘은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라이프치히와의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경기에서 0-1로 패했다.

해리 케인에 이어 손흥민마저 부상으로 잃은 토트넘은 4-2-3-1 전형을 들고 나왔다. 루카스 모우라가 원톱에, 지오바니 로셀소-델레 알리-스테번 베르흐베인이 2선에 나왔다.

매일경제

티모 베르너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라이프치히가 토트넘 홋스퍼를 1-0으로 이겼다. 사진(영국 런던)=AFPBBNews=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시작부터 공격은 라이프치히가 매서운 공격을 이어갔다. 전반 1분 패트릭 쉬크의 슈팅에 이어 전반 2분 티모 베르너와 앙헬리뇨가 연속 슛으로 토트넘의 골문을 노렸다.

토트넘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8분 베르흐베인이 왼쪽에서 때린 오른발 슈팅을 피터 굴라시 골키퍼가 선방으로 막았으며 델레 알리의 리바운드 슛은 허공을 떴다.

전반 17분 라이프치히는 코너킥 상황에서 쉬크가 날린 헤더가 골문을 벗어났다. 전반 36분에는 베르너의 슈팅이 요리스가 선방으로 막아냈다.

토트넘은 후반 3분 서지 오리에의 크로스를 루카스 모우라가 발리슛이 굴라시가 선방으로 막아냈다. 베르흐베인이 곧바로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골문과는 거리가 멀었다.

라이프치히는 후반 7분 크리스토퍼 은쿤쿠의 직접 프리킥이 골문을 많이 벗어나며 기회가 무산됐다.

라이프치히가 득점 기회를 얻었다. 후반 11분 콘라드 라이머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벤 데이비스의 반칙에 그라운드에 쓰러졌다. 심판은 주저없이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키커로 나선 티모 베르너가 성공시키며 원정에서 1-0으로 앞서갔다.

홈에서 선제골을 내준 토트넘은 후반 16분 로셀소가 중앙에서 왼발 슛을 날렸으나 골키퍼 정면이었다.

토트넘은 후반 17분 추가골을 허용할 뻔했다. 쉬크의 위협적인 슈팅을 요리스가 몸을 날린 선방으로 막아냈다.

이후 후반 19분 토트넘은 알리와 제드슨 페르난데스를 빼고 에릭 라멜라와 탕귀 은돔벨레를 투입했다. 교체 시그널을 본 알리는 이해를 할 수 없는 표정을 지으며 그라운드 밖으로 나갔다.

후반 27분 토트넘이 직접 프리킥 상황에서 로셀소의 왼발 슛이 굴라시가 몸을 날리며 공을 걷어냈다.

후반 40분에는 라멜라가 직접 프리킥을 때렸으나 굴라시가 또다시 선방으로 막아냈다.

후반 추가시간이 5분이 주어진 가운데, 2분 해리 윙크스의 중거리 슈팅은 골키퍼 정면이었다.

결국, 득점에 실패한 토트넘은 홈에서 0-1로 패하며 라이프치히 원정을 떠나게 됐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