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6900 0112020022058236900 06 0601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48693000 1582189316000 임은경 모태솔로 랜선 연애 2002201045 related

임은경 "모태솔로 맞다…랜선 연애 한 달 후 차여"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구단비 인턴기자]
머니투데이

배우 임은경./사진=이기범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임은경(36)이 '모태솔로'라고 고백했다.

임은경은 지난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은 '얼음~땡!' 특집으로 꾸며져 김보성, 김광규, 장수원도 게스트로 출연했다.

임은경은 연애 경험은 거의 없지만 짝사랑은 많이 해봤다며 "한 번은 고백을 했었는데 전화 통화만 한 달 하고 만나지를 못했다"며 "공인이니까 쉽게 못 만났다가 전화로 차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선 자리도 많이 들어왔지만 어릴 때 연예계 데뷔를 하다 보니 만남 자체에 두려움이 있다"고도 말했다.

임은경은 부모님이 모두 청각장애임을 밝히며 "(연애를 하면) 나중에는 결혼까지 해야 된다는 룰이 정해져 있는데 부모님을 제가 지키고 싶지, 남자 쪽에 부담을 주고 싶지는 않더라"며 "나이가 들면서 더 복잡해지고, 제가 겁이 많아 (연애가 어렵다)"고 덧붙였다.

임은경은 1999년 한 통신사 광고로 데뷔하며 'TTL 소녀'로 유명세를 탔다. 이후 영화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등에 출연했지만 흥행에 성공하지 못한 비운의 작품으로 남았다.

구단비 인턴기자 kd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