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6631 0112020022058236631 04 0401001 6.1.1-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46438000 1582189311000 日 크루즈선 고령자 하선 시작 한국인 2002201131

공포의 日크루즈선…하선 계속하지만 확진자 621명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황시영 기자]
머니투데이

지난 3일 밤부터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중인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사진=AFP


일본 요코하마항에 머물고 있는 대형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누적 621명이 됐다.

NHK에 따르면, 일본 후생노동성은 19일(현지시간) 저녁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승객·승무원 607명에 대한 바이러스 검사에서 79명이 감염된 사실을 새롭게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탑승자 가운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모두 621명으로 늘었다.

특히 이날 확인된 확진자 가운데 68명은 발열 등 특별한 증상이 없는 '무증상 감염자'였다고 후생성은 밝혔다.

일본 정부는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전체 탑승자 3700여명 가운데 지금까지 3011명에 대한 검사 결과를 발표했다. 검사자 중 양성 판정 비율은 20%가 넘는다.

아직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은 탑승자도 많이 남아 있어 최종 확진자 규모는 더 불어날 전망이다.

일본 정부는 이날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승객 가운데 고령자를 중심으로 443명을 먼저 하선시켰다. 확진자를 제외한 하선 작업은 오는 21일까지 사흘간 이뤄질 예정이다.

황시영 기자 apple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