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6474 0032020022058236474 08 0805001 6.1.3-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46005000 1582146024000 산업부 산업기술 R&D 혁신 TF 발족 개선 2002201245

산업기술 R&D 시스템 확 뜯어고친다…전문가 TF 발족

글자크기
연합뉴스

연구개발(R&D) 사업 (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그동안 정부 연구개발(R&D)이 투입 대비 저조한 성과를 낸 경험을 반복하지 않기 위해 관련 시스템을 완전히 바꾼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산업기술 R&D 혁신 태스크포스(TF)' 발족회의를 갖고 산업기술 R&D 혁신방안을 마련하는 작업에 본격적으로 들어갔다.

TF는 4월까지 공개토론회와 공청회 등을 통해 다양한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토대로 서비스 R&D, 개방형 R&D 등 산업기술 R&D를 혁신하기 위한 개선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첫 회의에서 위원들은 여러 산업을 융합하는 과제 기획을 강화하고 안정성 위주의 R&D에서 벗어나 도전적 R&D를 늘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제언했다.

특히 산업난제에 도전하는 '알키미스트 프로젝트'와 같은 도전적인 R&D 사업이 늘어날 수 있게 정부가 적극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과제평가·연구방식에서는 지난해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도입한 경쟁형·복수형 R&D 과제 확대와 연구발표회 폐지 등으로 연구방식의 유연성이 강화됐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정산 절차 등 제도 간소화를 통해 연구자의 자율성이 보다 강화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아울러 이번에 나오는 내용이 법령이나 규정에 반영돼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이행될 수 있도록 정부가 계속 관심을 가져달라고 강조했다.

산업부는 TF 회의와 공개토론회, 공청회 등을 통해 수렴된 전문가 의견을 바탕으로 R&D 혁신방안을 수립하고 상반기 내 발표할 예정이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