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6365 1022020022058236365 05 0506003 6.1.2-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45260000 1582145289000 라이프치히 토트넘전 승리 경기였다 2002201401

[토트넘 라이프치히] 슈팅숫자 11 vs 2, 라이프치히 우세 속 0-0 전반종료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런던(영국)] 이명수 기자= 라이프치히가 토트넘 홋스퍼에 맹공을 펼쳤지만 골문을 열지 못했다. 양 팀은 0-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토트넘와 라이프치히는 20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을 진행 중이다.

토트넘은 4-2-3-1로 나섰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오리에,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데이비스가 4백에 섰고, 윙크스와 제드송이 중원에 포진했다. 로 셀소, 알리, 베르바인이 2선에 자리했다. 원톱은 모우라가 나섰다.

라이프치히는 3-4-3으로 맞섰다. 쉬크, 베르너, 은쿤쿠가 3톱을 구성했다. 중원에 무키엘레, 사비처, 라이머, 앙헬리뇨가 포진했다. 3백은 클로스터만, 암파두, 할슈텐베르크였고, 골문은 굴라치가 지켰다.

포문은 라이프치히가 열었다. 전반 초반 베르너와 앙헬리뇨가 연달아 슈팅을 날렸지만 토트넘 수비에 가로 막혔다. 전반 8분, 토트넘이 절호의 기회를 맞았다. 페널티박스 안에서 공을 잡은 베르바인이 감아차기를 시도했다. 하지만 굴라치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라이프치히가 공격을 주도했다. 전반 9분, 쉬크의 슈팅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전반 17분, 코너킥 상황에서 쉬크가 다시 헤더를 날려봤지만 공은 골문을 외면했다.

전반 31분, 역습 상황에서 로 셀소가 내달렸다. 베르바인에게 공을 내줬지만 베르바인의 슈팅은 수비에 가로 막혔다. 이어진 코너킥 상황에서 제드송의 슈팅은 허공을 갈랐다. 전반 36분, 베르너가 좋은 기회를 맞았지만 요리스의 선방에 고개를 떨궜다. 결국 양 팀은 0-0으로 맞선 채 하프타임에 돌입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