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3411 0032020021958233411 03 0301001 6.1.3-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11840000 1582111845000 S&P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 2.1% 1.6% 2002200901 related

S&P,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 2.1%→1.6%로 낮춰

글자크기

이마트 신용등급 보고서에서 밝혀…등급전망 '부정적'

연합뉴스

비상등 켜진 경기 전망(CG)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19일 이마트의 신용등급 보고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한국의 올해 경제 성장률이 1.6% 수준으로 낮아질 것으로 예상했다.

이마트[139480]의 신용등급은 종전대로 'BBB-'를 유지하면서 신용등급 전망은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했다.

S&P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가 올해 한국경제에 악영향을 줄 것"이라며 "이번 사태로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기존 전망치인 2.1%에서 1.6%로 떨어질 것으로 추정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는 작년의 1.9%, 2018년의 2.7%보다 낮은 수준"이라며 "향후 소비 심리 약세는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S&P는 " 이마트의 어려운 영업환경이 향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대형마트 사업이 영업환경 악화로 가장 크게 영향을 받는 가운데 신규 사업의 안정화가 예상보다 늦어지면서 수익성이 낮은 수준에 머무를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이마트가 최근 발표한 지난해 잠정 실적은 역대 가장 저조한 수준이며, 이는 대형마트 사업의 계속되는 어려움과 신규 사업으로 인한 비용 부담이 주요 원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마트의 자본 투자는 올해와 내년에도 높게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는 차입금 증가로 이어져 이마트의 조정 차입금이 내년까지 7조5천억∼8조원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이마트
[이마트 홈페이지 캡처]



jae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