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8234 0032020021958228234 01 0105003 6.1.1-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7097000 1582097116000 TK 물갈이 현역 불출마 민주당 2002200501 related

미래통합당 부산 현역 물갈이 절반 넘었다…이진복 다음은 누구

글자크기
연합뉴스

불출마 선언하는 이진복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미래통합당 이진복 의원이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2020.2.19 toadboy@yna.co.kr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오수희 기자 = 3선인 이진복(부산 동래) 의원이 19일 불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미래통합당 부산 현역 의원 12명 중 7명이 21대 총선에 불출마한다.

앞서 부산에서는 김무성(중·영도, 6선), 김정훈(남구갑, 4선)·유기준(서·동구, 4선), 김세연(금정, 3선), 김도읍(북강서을, 재선), 윤상직(기장, 초선) 의원이 잇따라 불출마를 선언했다.

당 공천이 본격화되면서 부산지역 미래통합당 현역 중진 의원들의 불출마 선언이 잇따라 격전지 부산 선거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21대 총선을 앞두고 부산을 비롯한 영남권에서 현역 물갈이 여론이 높아져 자연스레 중진 의원에 이목이 쏠렸다.

현재 4선 조경태(사하을), 3선 유재중(수영), 재선 장제원(사상), 이헌승(부산진을), 하태경(해운대갑) 의원 등 5명은 모두 강력한 출마 의사를 밝힌 상태다.

지역 정치권에서는 탄탄한 지역 기반을 가진 이진복 의원까지 불출마를 선언함에 따라 현역 의원 물갈이가 더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 부산 현역 국회의원 김영춘(부산진갑)·박재호(남구을)·전재수(북·강서갑)·윤준호(해운대을)·최인호(사하갑)·김해영(연제) 의원 등 6명은 모두 예비후보 등록을 완료하고 당내 경쟁자가 없이 본선에 대비해 표밭을 다지고 있다.

c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