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7711 0182020021958227711 06 0601001 6.1.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6401000 1582096457000 황보라 하이에나 제작발표회 불참 쇼트트랙 2002192315 related

하정우 동생 연인 황보라, `하이에나` 제작발표회 불참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배우 황보라가 SBS 새 금토드라마 '하이에나' 제작발표회 불참 소식을 알렸다.

이에 남자친구 차현우(본명 김영훈·40)의 형인 배우 하정우(본명 김성훈·42)의 프로포폴 투약 의혹이 불거진 데 대해 부담을 느낀 것이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온다. 차현우는 하정우의 차명 진료 의혹에 연루된 당사자다.

SBS는 황보라가 오는 21일 오후 5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될 예정인 드라마 '하이에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지 않는다고 19일 밝혔다.

황보라는 연출자 장태유 PD를 비롯한 김혜수, 주지훈, 전석호 등 주요 출연진과 함께 참석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SBS는 19일 출연진에 변동이 있다고 전했으며 황보라와 전석호가 명단에서 제외됐다.

황보라는 윤희재(주지훈)의 고교 동창 심유미 역을 맡았다.

참석자 변동 이유에 대해 SBS는 "내부 사정"이라며 말을 아꼈다.

앞서 지난 16일 채널A가 유명 영화배우의 프로포폴 불법 상습 투약의혹을 보도한 가운데 온라인상에서는 하정우와 그의 동생인 차현우가 불법 투약의 주인공으로 언급됐다.

채널A는 당시 유명 영화배우 A씨를 포함해 재벌가 자제와 연예기획사 대표, 유명 패션 디자이너 등이 프로포폴 불법 상습 투약의혹으로 수사선상에 올랐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수년 전부터 서울 강남구의 한 성형외과에서 각각 10차례 넘게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정황이 포착됐다.

하정우의 소속사 워크하우스컴퍼니는지난 18일 "피부 흉터 치료를 위해 수면 마취를 진행했을 뿐 불법적 행위는 저지른 적 없다"고 말했다.

동생 차현우의 명의로 진료를 받았다는 내용과 관련해선 "원장이 최초 방문 때부터 '마스크와 모자를 쓰고 오라'고 하는 등 프라이버시를 중시했다"며 "이 과정에서 원장은 하정우에게 '소속사 대표인 동생과 매니저의 이름 등 정보를 달라'고 요청했다"며 "의사의 요청이라 별다른 의심없이 전달했다"고 해명했다.

[디지털뉴스국 서주희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