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6682 1102020021958226682 08 0805001 6.1.1-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4899000 1582094927000 서울대병원 코로나19 확진 바이러스 분리 배양 성공 2002200801

서울대병원, 코로나19 확진자로부터 바이러스 분리배양 성공

글자크기
코로나19 육안 확인 가능한 전자현미경 사진도 공개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박완범‧오명돈 교수 연구팀은 중국 우한에서 국내 입국 후 ‘코로나19(COVID-19)’가 확진된 환자로부터 분리된 ‘코로나19’의 분리 배양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연구 성과는 이날 대한의학회에서 발간하는 ‘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 온라인 판에 발표됐다. 논문에는 바이러스를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전자현미경 사진도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조선비즈

코로나19 전자현미경 사진. /서울대병원 제공



공동연구진인 마크로젠은 분리한 바이러스에서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NGS, next generation sequencing)을 통해 ‘코로나19’의 전장 유전체를 분석했다. 연구진은 중국에서 코로나19와 비교해 99.7% 일치하나 9개의 유전적 변이가 있으며, 그 학술적 의미에 대해서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오명돈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새로운 바이러스 질환이 유행할 때 원인 바이러스의 분리와 확보는 이 질환의 진단과 치료 및 백신 개발에 필수적인 과정"이라며 " ‘코로나19 분리주’의 확보로 국내‧해외 학술 연구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민규 기자(durchman@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