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6373 1082020021958226373 06 0602001 6.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4463000 1582094488000 내안의발라드 문세윤 2002192201 related

'내 안의 발라드' 장성규 "여섯 바늘 정도 꿰매…걱정해주신 분들께 감사"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장성규가 입술 부상을 걱정해준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19일 오후 일산 빛마루방송지원센터 대형스튜디오 에서 Mnet '내 안의 발라드'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내 안의 발라드'는 노래 실력은 조금 부족해도 음악에 대한 열정이 넘치는 대세 예능인 6인의 발라드 앨범 도전기를 그려낸 프로그램이다.

국민 가수를 꿈꾸는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노래할 때가 가장 즐거운 개그맨 문세윤, 예능 이미지를 벗고 진지한 발라드를 부르고 싶은 작곡가 유재환, 자신의 이야기를 담은 발라드 곡 발표가 꿈인 배우 윤현민, 사람들을 위로하는 발라드를 부르고 싶은 방송인 장성규, 발라드의 역사를 줄줄 꿰는 발라드 덕후 주우재까지 여섯 명이 남 모르게 품고 있던 발라더라는 꿈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이날 장성규는 개인 스케줄로 이동하던 중 부상을 당했다고 밝혀 팬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장성규 측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장성규가 주머니에 손을 넣고 걸어가다가 넘어져서 9입술) 부상을 당했다. 큰 부상이 아니라 별 문제는 없다"고 밝혔다.

입술 부상 여파로 이날 오전 방송된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도 불참한 장성규는 이날 포토타임 및 질의응답에도 불참했다.

다만 제작 발표회 참석에 강한 의지를 보였던 장성규는 질의 응답이 진행되기 전 짧게 무대에 올라 소감을 전했다.

장성규는 "오랜만에 뵙게 됐는데 이런 모습 보여드려 송구스럽다. 제가 직접 말씀드리는 게 맞는 것 같아 이 자리에 섰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정말 별거 아니다. 활동하다가 부주의로 넘어졌는데 입술이 찢어져서 6바늘 꿰맨게 전부다. 다른 곳은 이상없다"며 "아무 것도 아닌 일에 걱정해주신분들 께 감사한 마음과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장성규는 "요즘 굉장히 애정을 갖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만난 시간에 비해 제작진과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이 크다. 첫 단추를 끼는 날 제가 민폐를 끼친 것 같아서 제작진과 출연진 분들께 심심한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장성규는 "너무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고 기대하는 프로그램이다. 잘부탁드린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 내 안의 발라드'는 21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윤다희 기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