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5584 0562020021958225584 04 0401001 6.1.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3632000 1582098223000 북한 코로나19 격리 기간 30일 감염자 2002200401

트럼프, '코로나19' 사태로 궁지 몰린 시진핑에 유화 제스처

글자크기

"中에 반도체 수출 규제·제트 엔진 판매 제한 조처 하지 않겠다"

세계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 19사태로 위기에 처한 중국과 시진핑 국가주석에게 유화 제스처를 보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 행정부가 검토하고 있는 중국에 대한 반도체 수출 규제와 제트 엔진 판매 제한 조처를 하지 않겠다는 뜻을 18일(현지시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국내외적으로 궁지에 몰려 있는 시 주석 구하기에 앞장서고 있다. 미 행정부가 중국에 공세를 취하는 ‘배드 캅’ 역할을 하면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에 올리브 가지를 내미는 ‘굿 캅’으로 등장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캘리포니아로 떠나기 직전 기자들과 만나 시 주석이 코로나 19사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시 주석이 매우 열심히 일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최근 그와 대화를 나눴고, 그가 진짜로 열심히 일하고 있으며 그것은 힘든 일”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아주 잘해낼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그들이 단기간 내에 병원들을 건설하는 것을 봤다”면서 “나는 진짜로 그가 이번 일을 조기에 해결하기를 바라고 있고, 나는 그가 매우 전문가답게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 19사태에 대한 중국의 통계 불신 문제에 관한 질문에 “나는 시 주석이 중국 국민을 사랑한다는 것을 안다”면서 “그가 매우 힘든 상황에서 매우 잘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트럼프 대통령과는 달리 마이크 폼페이로 미 국무장관은 중국이 코로나 19 사태에 관한 투명성을 높여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에티오피아를 방문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현지에서 “중국을 포함해 정보를 보유한 모든 나라가 완전히 개방적이며 투명하길 바란다”고 말해 트럼프 대통령과는 대조적인 태도를 보였다.

세계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서부 지역 유세차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로 가기 위해 메릴랜드 주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전용기 에어포스원에 오르기 전 취재진에게 말하고 있다. 워싱턴 AP=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날 트위터를 통해 중국에 대한 제트 엔진 수출 규제에 반대하는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중국이 세계 최고인 우리의 제트 엔진을 사는 것을 원한다”고 밝혔다. 월스트리트 저널(WSJ)은 전날 미국 정부가 제너럴일렉트릭(GE)이 프랑스 항공방위업체 사프란과 공동 생산하는 항공기 엔진의 중국 수출을 중단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었다. WSJ은 또 미국 정부가 중국의 ‘반도체 굴기’를 막으려고 중국의 통신장비업체인 화웨이가 사용할 수 있는 미국산 반도체 장비 수출을 규제하고, 글로벌 반도체 제조업체가 미국산 장비를 이용한 제품을 중국에 판매할 때는 미국 정부의 사전 허가를 받도록 새로운 규제를 추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기자들에게 “국가안보라는 거짓 용어를 내세워 우리 기업을 희생시키지 않겠다”면서 “나는 우리 기업들이 사업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뉴욕 타임스(NYT)는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국가안보 우려 등을 이유로 중국에 대한 기술 수출을 제한하려는 행정부 내의 노력에 공개적으로 반대했다고 전했다. NYT는 “중국이 글로벌 테크놀로지 리더로 부상하는 것을 억제하려 했던 트럼프 정부가 놀라운 반전을 보여줬다”고 평가했다.

워싱턴=국기연 특파원 ku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