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5220 0362020021958225220 01 0101001 6.1.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93080000 1582094281000 靑 코로나19 관련 경제계 모든 건의 전폭 수용 2002191931 related

[속보] 문 대통령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건의사항 16개 모두 수용”

글자크기
한국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간담회'에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의 발언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와대가 13일 개최된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간담회’에서 나온 경제계 건의 16개를 “전폭 수용한다”고 19일 밝혔다. “정부와 기업이 합심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경제 회복의 흐름을 되살리고자 하는 대통령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전했다.

윤 부대변인은 청와대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청와대는 지난 13일 개최된 코로나19 대응 대통령과 경제계의 간담회에서 제시된 경제계의 총 16개 모든 건의사항을 수용, 신속히 후속조치를 이행할 것”이라며 “비상한 시기인 만큼 실기하지 않고 긴급하게 처방해야 한다는 점에서 신속하게 수용, 결정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기업도 정부를 믿고 코로나19 상황 이전에 예정했던 투자를 차질 없이 진행해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당시 경제계에서는 ‘항공운송을 통한 핵심부품 조달비용 경감을 위해 관세 부과 기준을 항공운임에서 해상운임으로 변경해달라’(현대자동차) ‘반도체 부품의 원활한 운송을 위해 양국간 화물 운송 감편을 최소화해달라’(SK그룹) ‘중국 진출 우리 기업 주재원ㆍ가족에게 대통령 격려 메시지 전달해달라’(삼성전자) 등을 요청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