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23885 0032020021958223885 02 0201001 6.1.2-RELEASE 3 연합뉴스 58359492 true true true false 1582091307000 1582093161000 사례 정의 감염 의심 적극적 코로나19 검사 2002191831 related

코로나19 신규환자 15명에 32∼46번 환자번호 부여

글자크기

대구·경북지역서 13명 발생…같은 교회서 10명 발생

11세 초등학생 32번째 확진…서울 성동구 40번 환자도 감염경로 불분명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환자 15명에 대해 환자 번호를 부여하고, 나이와 성별 등을 공개했다.

연합뉴스

'코로나19' 의심 환자 경북대 병원 도착
(대구=연합뉴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나온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연합뉴스TV 김종운 촬영] mtkht@yna.co.kr



국내 확진자는 총 46명으로 대구·경북 지역에서 13명 환자가 무더기 발생했다. 이들에게는 환자 번호 33∼46번(40번 제외)이 부여됐다.

첫 어린이 환자인 32번(11세 여아, 한국인)은 20번 환자(42세 여성, 한국인)의 딸이자 15번 환자(43세 남성, 한국인)의 조카다.

15번 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이달 2일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갔고, 전날 객담(가래) 등 증상이 나타나 검사를 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 격리 입원 치료 중이다.

이 환자는 다니는 초등학교는 지난달 3일부터 방학 중이어서 학교에서 접촉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33∼46번 환자 13명은 대구·경북 지역에서 발생했다.

11명은 31번 환자(61세 여성, 한국인)와 연관이 있다. 이 중 10명은 같은 교회를 다녔고 1명은 병원에서 접촉한 병원 직원이다. 나머지 2명은 연관성을 확인하고 있다.

33번 환자(40세 여성, 한국인)은 31번 환자가 입원했던 한방병원(새로난한방병원) 직원이다. 현재 대구의료원에 격리돼 입원치료 중이다.

34∼37·39∼45번 환자 10명은 1번 환자와 같은 교회를 다녔다. 10명 가운데 여성은 8명, 남성 2명이다. 최고령 확진자는 69세고, 최연소 확진자는 24세다. 5명은 전날, 나머지 5명은 이날 확진됐다. 같은 교회에 다니는 사람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더 나올 가능성도 있다.

연합뉴스

경북대 병원 도착하는 '코로나19' 의심 환자
(대구=연합뉴스)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나온 19일 오후 대구시 중구 경북대학교 병원에 긴급 이송된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도착하고 있다. [연합뉴스TV 김종운 촬영] mtkht@yna.co.kr



38번 환자(57세 여성, 한국인)와 46번 환자(28세 남성, 한국인)는 아직 31번 환자와 연관성이 밝혀지지 않았다.

서울에서 발생한 40번 환자(77세 남성, 한국인)는 앞서 발생한 29·30·31번 환자와 마찬가지로 해외여행력이 없다. 현재까지 다른 확진자와 접촉한 이력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전날 한양대병원을 방문했고, 영상검사상 페렴 소견이 확인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가 양성으로 확인돼 현재 국립중앙의료원에 격리돼 입원치료 중이다.

정은경 중대본 본부장은 "(신규환자) 15명은 대부분 발열이나 근육통, 인후통, 두통, 오한, 기침, 가래 등 코로나19를 의심할만한 증상이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ae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