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12803 0912020021958212803 08 0801001 6.1.3-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74001000 1582074012000 LG전자 LG 그램 17 신제품 일본 출시 2002191645

LG전자, '그램17' 글로벌 노트북 시장 첫 타깃 일본 낙점

글자크기
더팩트

LG전자가 휴대성과 성능을 한층 높인 2020년형 'LG 그램 17(사진)' 신제품을 일본 시장에 최근 출시했다. /LG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달부터 북미, 유럽, 아시아 등 해외 주요 국가에도 순차 출시

[더팩트│최수진 기자] LG전자가 휴대성과 성능을 한층 높인 2020년형 'LG 그램 17' 신제품을 일본 시장에 최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LG전자는 'LG 그램 17' 신제품을 일본 유통사인 요도바시카메라, 빅쿠카메라 등이 운영하는 주요 매장에 진열하고 본격 판매를 시작했다.

LG전자는 "일본 소비자들은 휴대성을 중시해 초경량 노트북의 선호도가 높다"며 "대화면과 초경량을 모두 갖춘 LG 그램의 혁신성을 전면에 내세워 경쟁이 치열한 일본 노트북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20년형 'LG 그램 17(모델명: 17Z90N)'은 고해상도 WQXGA(2560x1600)를 구현한 17형(대각선 길이 43.1cm) 대화면의 'IPS 패널'을 탑재해 선명하고 생생한 화질을 보여준다.

이 제품은 화면부와 조작부를 연결해주는 힌지(접힘) 부위 면적을 최소화한 히든 힌지를 적용해 2019년형 제품 대비 세로 길이가 3mm 줄었다. 화면은 초슬림 베젤을 적용해 몰입감이 뛰어나다.

'LG 그램 17'은 대부분 노트북의 16:9 화면비율과 달리, 아래쪽에 숨겨진 부분을 더 보여주는 16:10 화면비율을 지원해 사진·영상 편집, 문서 작업 등을 더 편리하게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기존 제품보다 10% 늘어난 80와트시(W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오랜 시간 사용할 수 있다. 무게는 1,350g에 불과해 휴대성이 탁월하다. 또 LG전자는 일반 키보드 배열에 익숙한 고객들을 고려해 키보드 오른쪽의 숫자키 배열을 4열 숫자키로 적용했다.

'LG 그램 17'은 최신 인텔 10세대 프로세서(아이스레이크)를 탑재했다. 특히 그래픽 성능이 기존 대비 약 2배 향상돼 고해상도의 영상, 사진 등을 선명하게 구현한다.

이 제품은 미국 국방성 신뢰성 테스트(MIL-STD)의 7개 항목(충격, 먼지, 고온, 저온, 진동, 염무, 저압)을 통과해 내구성도 우수하다.

LG전자는 올해 초 국내시장에 출시한 2020년형 LG 그램 시리즈를 이달부터 북미, 유럽, 아시아 등 주요 국가에도 출시할 계획이다.

이영채 LG전자 일본법인장(상무)은 "고객에게 차원이 다른 가치를 제공하는 LG 그램만의 혁신성을 앞세워 외산 불모지인 일본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2016년 LG 그램 시리즈를 앞세워 일본 노트북 시장에 처음 진출한 후 신규 라인업을 지속 선보이며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jinny0618@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