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10217 0242020021958210217 05 0506001 6.1.1-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69841000 1582069851000 신성 홀란드 UCL 득점 선두 2002191501

도르트문트, 파리생제르맹 잡고 8강행 발판 마련...홀란드 멀티골

글자크기
이데일리

엘링 홀란드. (사진=AFPBB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도르트문트가 파리생제르맹(PSG)을 제압하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

도르트문트는 19일(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PSG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2-1 승리를 차지했다. 홈에서 귀중한 승리를 챙긴 도르트문트는 파리 원정을 가벼운 마음으로 준비할 수 있게 됐다.

도르트문트의 승리를 이끈 건 엘링 홀란드다.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홀란드는 경기 초반부터 가벼운 몸놀림을 선보였다. 후반에는 홀란드가 집중력을 발휘했다. 후반 24분 선제골을 터뜨린 홀란드는 후반 32분 PSG의 골망을 흔들며 멀티골을 완성했다. 도르트문트는 후반 30분 네이마르에게 실점했지만 1골 차 리드를 마지막까지 지키며 2-1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홀란드는 이날 2골을 추가하며 도르트문트 통산 골 수를 11골(7경기)로 늘렸다. 홀란드는 이날 킬리안 음바페와의 맞대결에서도 판정승을 거뒀다. 음바페는 후반 30분 네이마르의 동점골을 도왔지만 멀티골을 기록한 홀란드를 넘지 못했다.

홀란드의 활약은 평점으로도 나타났다. 도르트문트가 승리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홀란드는 양 팀 통틀어 가장 높은 평점인 8.3점을 받았다. 네이마르는 8.0점, 음바페는 7.5점을 기록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