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96302 0112020021858196302 06 0601001 6.1.3-RELEASE 11 머니투데이 1488886 false true true false 1582006363000 1582006458000 현빈X손예진 부인 열애설 2002181945 related

현빈·손예진 "사귀지도 않는데 몰래 손 잡다니" 열애설 부인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지성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tvN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현빈과 손예진 측이 다시 한 번 열애설을 부인했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는 18일 "사귀지도 않는데 촬영 중 몰래 손예진씨 손을 잡았다는 건 말도 안 된다"며 "손예진씨가 두 손을 모으고 있는 걸 네티즌들이 잘못 본 것 같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혹여 사귄다고 해도 촬영장에서 그렇게 행동할 만큼 프로의식이 없지는 않다"며 "작품이 워낙 잘 돼서 가져주는 관심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도 "해프닝일 뿐"이라며 "두 사람이 사귀길 바라는 팬들이 많은 건 알지만, 드라마 속 소품, 메이킹 영상 등까지 엮어서 오해해 난감하다"고 했다.

이번 열애설은 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메이킹 필름에서 불거졌다. 영상 한 장면 중 두 사람이 테이블 아래에서 손을 잡고 있는 듯한 모습 캡처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면서다.

앞서 현빈과 손예진은 두 차례 열애설을 부인했다. 지난해 1월에는 미국 동반 여행설과 함께 마트 데이트 사진이 공개됐지만 양측은 "평소 친분이 있어 미국에서 만난 것"이라고 해명했다.

지난달에도 '사랑의 불시착' 종방 후 결혼을 발표한다는 루머와 이어 결별했다는 '지라시'가 돌았으나 양측은 "사귄 적도 없는데 어떻게 결혼 혹은 결별을 하느냐"고 열애 사실을 부인했다.

머니투데이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메이킹 필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지성 기자 sorr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