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94840 0112020021858194840 01 0101001 6.1.2-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04122000 1582004291000 윤희숙 교수 영입 2002181831 related

미래통합당 공관위, '여성인재' 윤희숙·하지원·이수희 영입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강주헌 , 이수연 인턴 기자]

머니투데이

(서울=뉴스1) 박세연 기자 = 김형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이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천관리위원회 회의 및 면접심사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수도권 지역부터 시작한 미래통합당 21대 총선 지역구 면접은 20일까지 영남권 심사를 포함한 면접 심사를 마무리짓는다. 2020.2.18/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he300]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가 18일 윤희숙 KDI 국제정책대학원 교수,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 이수희 법무법인 한별 변호사 등 3명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형오 통합당 공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각 분야에서 '미래를 바꿀 여성 인재'로 이같이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윤 교수는 국책연구기관에서 원칙과 소신 있는 목소리를 내온 대표적인 '포퓰리즘 파이터'"라며 "윤 교수는 미래통합당과 함께 멈춰버린 대한민국의 경제의 활력을 되찾을 경제 정책을 만드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윤 교수는 2010년 국회 보건복지위 약값 공청회에 진술인으로 참석해 복제약 가격 절감정책의 좌절과 관련해 과감한 발언을 했고 2016년 비상식적인 최저임금 결정과정을 목도한 후 최저임금위원회 역사 최초로 공익위원을 사퇴할 만큼 강단 있고 소신 있는 경제학자"라고 덧붙였다.

하 대표에 대해서는 "지난 20여 년간 환경에 투신한 자타가 공인하는 실행력 있는 환경전문가"라며 "미래통합당과 함께 우리의 삶과 밀착된 쓰레기, 미세먼지, 기후변화 문제 등에 대해 ‘엄마의 마음’으로 해결방안을 찾고 입법 마련을 선도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또 "하 대표는 아이들의 건강을 걱정하는 엄마의 마음으로 지난 2009년 에코맘코리아를 설립, 이후 10여년 동안 15만 명에 이르는 청소년 등을 교육해 지속 가능한 미래를 이끌어갈 리더로 성장시키고 있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이수희 변호사는 자수성가형 중산층 워킹맘이자, '착한 변호사'로 살고자 노력한 17년 차 변호사"라며 "평범한 엄마의 마음과 법조인의 경험을 통해 미래한국당과 함께 무너진 정의와 공정의 기준을 바로 세우는 데 일조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이 변호사는 조국(전 법무부 장관)과 같은 신종 기득권층의 불법과 반칙, 정권의 범죄 수사를 방해하는 법무부 장관의 전횡, 무너진 공교육 및 부동산 정책, 성장 없는 경제 등 우리 사회가 무너지는 모습에 분노와 답답함을 느끼며, 각종 방송 패널로 출연해 이를 피력해왔다"고 말했다.

강주헌 , 이수연 인턴 기자 zoo@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