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94022 0232020021858194022 06 0602001 6.1.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003102000 1582003119000 서동주 이상형 무엇이든물어보살 2002181445 related

서동주 "김영철, 父 서세원과 닮아서"...소개팅 제안 거절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사진=KBS JOY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캡처


[아시아경제 김연주 인턴기자]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개그맨 김영철과의 소개팅 제안을 거절했다.


17일 방송된 KBS joy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서동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서동주는 "일은 잘 풀리고 있는데 연애가 문제인 것 같다"며 "지금은 썸과 사랑 그 중간에서 잘 만나고 있다"며 열애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이상형에 대해 "다정다감한 사람을 좋아한다"면서 "아빠가 불같았기 때문에 정반대의 사람을 만나야겠다고 생각해서 다정다감한 사람을 눈여겨보는 편"이라고 말했다.


이에 MC서장훈이 "무조건 다정다감하다고 해서 다 만난 게 아니지 않냐"고 묻자 서동주는 "제가 만난 사람들을 보면 키 큰 사람, 저보다 키가 작은 사람, 못생긴 사람, 잘생긴 사람, 돈 많은 사람, 돈 없는 사람도 있었다"고 답했다.


이후 서장훈과 이수근은 주변에 다정다감한 남자들을 추렸고 김영철을 언급했다.


그러자 서동주는 "너무 아빠를 닮았다"며 단칼에 거절했다.


이에 서장훈과 이수근은 "아 맞다", "그 생각은 못 했다"라며 동의했다.


이어 서장훈은 이상민을 소개하며 "상민 형이 다정다감하다"면서 "여기도 욱하는 게 있었는데 그건 스스로 컨트롤이 가능하다. 또 굉장히 다재다능하다. 요리도 잘한다. 돈 문제, 빚은 곧 해결된다. 무엇보다도 미국을 너무 좋아한다"고 설명했다.


서장훈은 이상민에게 전화 연결을 해서 서동주와 인사를 시켰다. 이상민은 "서동주 씨를 싫어할 남자가 있냐"며 분위기를 달궜다.


한편 서동주는 미국에서 변호사로 활동 중이며 국내에서는 방송인으로 이름을 알렸다.



김연주 인턴기자 yeonju185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