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80032 1092020021858180032 04 0401001 6.1.2-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1962709000 1581962797000 중국 최대 정치 행사 양회 연기 2002181101

스위스 국제발명전시회, 코로나19 여파로 연기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위스 제네바에서 다음 달 열릴 예정이었던 국제 발명 전시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습니다.

현지시각 17일, 발명전시회 주최 측은 다음 달 25∼29일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전시회를 9월 16∼20일로 연기한다고 밝혔습니다.

주최 측은 "그동안 전시 참가자의 50%가 아시아 대륙에서 왔으며 그중 3분의 2가 중국과 홍콩 참가자"라면서 "이들이 제네바에 오기 위해 비자를 받거나 항공편을 예약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가 전 세계 발명품을 보여준다는 취지를 반영하지 못한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는 일"이라며 행사 취소가 아닌 연기를 선택한 사유를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국제발명전시회 제공]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임주영 기자 (magnolia@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