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9876 0182020021858179876 06 0602001 6.1.2-RELEASE 18 매일경제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81962462000 1581962523000 이상아 결혼과 이혼 2002180945 related

이상아 “3번 결혼+이혼, 남편의 빚→의식주 다 날아갔다” 고백 [MK★TV픽]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밥은 먹고 다니냐’ 이상아가 3번의 결혼과 이혼을 언급하며 빚까지 떠안게 된 사연을 전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이하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배우 이상아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아는 첫 번째 이혼 후 두 번째 결혼을 언급하며 “두 번째 이혼은 돌잔치를 치르고 바로 했다. 아이에게 돌잔치 사진은 남겨주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이상아가 3번의 결혼과 이혼을 언급했다. 사진=‘밥은 먹고 다니냐’ 캡처


이어 “제가 남편의 보증을 다 서줬다. 사람들이 다 답답하게 생각하는데 부부이지 않았나. 함께 잘 살아보려고 한 건데 남처럼 거절할 수가 없었다”며 당시 남편의 보증을 서준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보증으로 빚을 7~8억 지게 됐다고. 이상아는 “조금씩 갚기도 했지만 빚 독촉에 협박 전화도 받고 그랬다”라고 털어놨다.

특히 “나중에는 의식주가 다 날아갔다”고 밝힌 그는 “빚을 같이 갚을 수는 있지만 가장으로서 책임감을 상실한 남편을 보고선 남편 자격이 없다 생각했다. 그래서 급하게 이혼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