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9388 0372020021758179388 06 0602001 6.1.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1950540000 1581950542000 언니네 쌀롱 태사자 김형준 2002180915 related

'언니네 쌀롱' 태사자 김형준, 섹시스타일로 완벽 변신 (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언니네 쌀롱'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태사자 김형준이 변신을 시도했다.

17일 밤 11시 방송된 MBC '언니네 쌀롱'에서는 태사자 김형준과 박준석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태사자 김형준은 그동안 댄디한 귀공자 이미지를 고수해 왔지만 스타일을 벗어버리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형준 “파격섹시남으로 변신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근 많은 사랑을 받은 김형준은 “지난해 ‘슈가맨’ 출연 이후 많은 분들이 알아봐주셔서 고마웠다"며 " 4월에 태사자 콘서트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당시 택배 일을 하고 있다고 했는데 출연 후 일주일 후부터 다시 일을 했다"며 택배일을 하면 행복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형준은 박준석에 대해 “데뷔 당시인 97년부터 알았고 해체 후에도 함께 지냈다”며 “준석이가 결혼한 지 3년됐는데 결혼 전 14~15년을 저희 집뿐 아니라 다른 집에 얹혀 살았다"고 말하며 월세를 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에 박준석은 “그 대신 설거지와 청소를 담당했다"며 "제 와이프가 소속사 대표고 형준이 형도 소속돼 있다”고 밝혔다.

이후 홍현희는 박준석의 패션을 보고는 "제 스타일리스트가 어린데 박준석 씨 보고 요즘 스타일이라고 하더라"며 2020년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이 말을 김형준은 자신은 어떻냐고 물었다. 이에 홍현희는 당황하며 "얘기가 없던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계속해서 김형준은 자신을 "90년대 미남형"이라고 칭하며 "이 친구는 요즘 멋있는 얼굴"이라고 설명했다. 이소라는 "박준석 씨는 지나치게 잘생겨서 비현실적이다"라고 말하자 김형준은 "오늘 주인공은 나 아니냐"고 말했다.

또 김형준은 탈색한 머리를 선보이며 "이런 머리해본 적이 없다"며 "오늘 '언니네 쌀롱'을 위해서 준비했다"라며 털어놨다. 그러면서 "SM 쪽 아이돌이 화려하지 않았냐"며 "신화의 전진 씨가 엣날에 한 게 있는데 환희 씨도 했었고, 그분들은 그런 머리가 너무 싫었다고 하는데 저는 너무 부러웠다"고 밝혔다.

이어 박준석은 “방송을 위해 한달 반만에 12kg을 감량했다”며 “형준이 형도 15kg을 감량했다”고 말했다. 다이어트 방법은 탄수화물을 안먹는 것이었다.

그러면서 박준석은 “올해 목표는 복근 만들기”라며 “태사자로 활동할 때는 마른 몸이 멋있다고 생각했던 시절이어서 그래서 복근을 한번도 만든 적이 없다”고 밝혔다.

이후 김형준은 섹시 스타일을 위해 터프 룩, 슈트 룩, 젠더리스 룩 등 3가지 콘셉트로 변신했다.

이에 김형준은 “세가지 다 하면 안 되나”고 했고 출연자들은 전부 3번 젠더리스 룩을 선택했다.

이어 김형준은 헤어 스타일링에서도 “모든 걸 맡기고 싶다"면서도 "그런데 섹시하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