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8859 1092020021758178859 04 0401001 6.1.2-RELEASE 109 KBS 0 true true true false 1581942772000 1581943490000 최대 정치행사 양회 연기 2002181001

‘코로나19’ 사태에 중국 최대 정치 일정까지 연기

글자크기

[앵커]

그러면 이 내용을 취재한 베이징 최영은 특파원 연결해서 중국 상황 더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최영은 특파원! 이렇게 절박한 상황이다보니, 중국의 최대 정치 일정까지 미뤄질 것으로 보인다고요?

[리포트]

네. 양회라고도 부르죠.

우리의 국회 격인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와 최고 자문기구인 전국 인민정치협상회의가 수십 년 만에 연기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다음 달 초에 열릴 예정이었는데, 오늘(17일) 연기 문제가 논의 됐고요,

이달 24일에 심의하게 됩니다.

현재 전인대 대표 3천 명 가운데 3분의 1이 일선에서 전염병과 싸우고 있고, 지금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게 우선이라는 설명인데요.

양회는 2003년 사스 때도 3월에 예정대로 열렸습니다.

양회, 그중에 전인대를 통해 시진핑 주석이 올해까지로 약속한 빈곤 탈출에 필요한 예산과 법안 등이 마련될 예정이어서 중요합니다.

양회가 미뤄지면 해외 순방 등 외교 일정도 조정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실상 양회 연기로 가닥이 잡히는 건, 시 주석 책임론으로까지 확산되는 현 상황을 서둘러 수습해야 하는 다급함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베이징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영은 기자 (imlif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