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4772 0092020021758174772 02 0204001 6.1.1-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926187000 1581926198000 PC방 김성수 상고 취하 징역30년 확정 2002172031 related

'PC방 살인' 김성수, 징역 30년 확정…대법원 상고 취하

글자크기

김성수, 대법에 상고취하서 제출

1·2심에서 징역 30년 판결 확정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PC방 살인사건' 피의자 김성수가 지난 2018년 11월21일 오전 서울 양천경찰서에서 서울남부지검으로 송치되던 중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2018.11.21. bluesod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나운채 기자 = PC방 아르바이트생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성수(31)가 상고를 취하했다. 이로써 김성수에 대해 내려진 징역 30년 형은 확정됐다.

17일 법원 등에 따르면 살인 등 혐의로 기소돼 1·2심에서 징역 30년을 선고받은 김성수는 지난해 12월12일 대법원에 상고취하서를 제출했다.

앞서 김성수는 1심 선고 이후 "형이 너무 무겁다"는 이유로 항소했고, 2심에서도 징역 30년이 선고되자 상고장을 제출한 바 있다. 그러나 김성수가 상고를 취하함에 따라 형량은 확정됐다.

김성수는 지난 2018년 10월14일 오전 서울 강서구 소재 한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 신모씨를 말싸움 끝에 흉기로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김성수는 동생과 함께 찾은 PC방에서 자신의 자리가 더럽다는 이유로 신씨를 여러 차례 불렀고, 서비스가 불친절하다는 이유로 환불을 요구하며 말다툼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후 집으로 돌아가 흉기를 챙긴 김성수는 다시 신씨를 찾아간 뒤 그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다. 당시 신씨는 20대 초반에 불과했고, 아르바이트 마지막 날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nau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