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4523 1132020021758174523 04 0401001 6.1.3-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925535000 1581925835000 일본 크루즈선 감염자 99명 추가 확인 454명 2002180531

호주, 일본 크루즈 탄 자국민 200여 명 대피시켜…2주 추가격리

글자크기

총리 “뉴질랜드 시민들에게도 항공기 좌석 제공”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엄지영 기자 =호주 정부가 전세기를 투입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환자가 속출하는 일본 크루즈선으로부터 자국민들을 대피시킨다.

17일 로이터와 교도 통신에 따르면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 탑승한 자국민 200여명을 데려오기로 했다고 밝혔다. 호주인 탑승자 중 상당수는 고령자라고 모리슨 총리는 전했다.

이들은 19일 전세기를 타고 출발해 호주 북부 열대지역인 다윈에서 추가로 14일 동안 격리된다.'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의 해상 격리 조치가 확실히 이뤄졌는지 보장할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모리슨 총리는 '탑승자와 가족들이 이런 방침에 매우 실망감을 느낄 것이라는 점을 이해한다'면서도 '그러나 우리의 첫 번째 책임은 호주에 사는 호주인들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모리슨 총리는 이 크루즈선에 탑승한 뉴질랜드 시민들에게도 항공기 좌석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뉴질랜드 탑승객들은 다윈에서 자국 행 노선으로 환승 할 예정이다

circle@kukinews.com

쿠키뉴스 엄지영 circle@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