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4450 1092020021758154450 02 0208002 6.1.3-RELEASE 109 KBS 0 true true true false 1581886877000 1581888395000 충청 호남 대설특보 출근길 2002171031 related

[날씨] 충청·호남 등 ‘대설 특보’…출근길 ‘빙판’ 주의

글자크기

이번 겨울 눈 구경하기가 어려웠는데요.

어제부터 내린 눈이 쌓여서 도심이 이렇게 하얗게 변했습니다.

오랜만에 눈이 내렸다는 설렘도 잠시 칼바람에 몸이 절로 움츠러듭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5.5도, 체감 온도는 영하 10.5도까지 떨어졌습니다.

지금 경기도와 충청, 호남 지역에는 대설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 지역에는 한파주의보도 발효 중입니다.

해안과 제주에는 강풍주의보도 내려져있습니다.

수도권과 강원 지역은 낮에 눈이 대부분 그치겠고 충청 지역은 밤에 그치겠습니다.

제주도와 울릉도, 독도는 내일까지 눈이 내리겠습니다.

앞으로 제주 산지와 울릉도, 독도에는 10에서 30cm, 충남 서해안과 호남에는 5에서 최고 10cm, 경기도와 충청 지역에는 1에서 5cm의 눈이 더 내리겠습니다.

한파의 절정은 내일입니다.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8도로 오늘보다 더 춥겠습니다.

다만, 내일 낮부터는 기온이 점차 올라 평년 수준을 회복하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서울 영하 5.5도, 대전 영하 2.3도로 어제보다 5도에서 10도 가량 낮고요.

광주와 대구도 영하 1도 안팎으로 남부지방도 기온이 크게 떨어졌습니다.

한낮에도 서울 영하 4도, 청주와 대전 영하 1도로 중부지방은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고

남부지방도 광주 1도, 대구 2도로 종일 춥겠습니다.

출근길 조금 서둘러 나오셔야겠습니다.

눈이 도로에 그대로 얼어 붙어서 도로가 매우 미끄럽습니다.

빙판길 저속 운전하셔야겠고요. 걸을 때에도 주머니에서 손을 빼고 걸어서 미끄러지지 않도록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지금까지 영등포구청역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