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2681 1082020021658152681 06 0601001 6.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1857594000 1581857600000 사랑의불시착 현빈 송환 손예진 눈물 2002170915 related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X현빈, 군사분계선 앞에서 눈물로 이별했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임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과 현빈이 진짜 이별했다.

16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16화에서는 윤세리(손예진 분)이 리정혁(현빈)과 이별하기 위해 군사분계선으로 향했다.

이날 리정혁을 마지막으로 보기 위해 군사 분계선으로 향한 윤세리는 군인들에게 끌려가는 리정혁을 향해 "리정혁씨. 그렇게 가버리면 어떻게. 나는 어떻게 사느냐"라고 말했고, 리정혁은 자신을 붙잡은 군인들을 뿌리치고 달려가 "아직 몸도 다 회복되지 않는데 뛰다가 쓰러지면 어떡하느냐"라고 말했다.

이에 윤세리는 "저 사람들이 수갑 왜 채우는 거냐. 끌려거는 거냐"라고 물었고, 리정혁은 "아무 일도 생기지 않을 거다. 만에 하나 무슨 일이 생기더라도 그건 당신 탓이 아니다. 난 아무 후회도 없다. 당신이 내 인생에 와줘서 고마울 뿐이다"라고 말했다.

특히 리정혁은 "지난번에 당신에게 아픈 말을 해서 나도 아팠다. 정말 미안했다. 마음에 두지 말아라"라고 사과했고, 윤세리는 "아니다. 그건 아무렇지도 않았다. 하나도 마음에 쓰지 마라. 그런데 이제 우리 못 보냐. 이제 우리 다시는 못 보나? 평생? 어떻게? 나 리정혁씨 너무 보고 싶으면 어떡하느냐. 사랑한다"라는 말로 그와 이별했다.

enter@xportsnews.com /사진 = 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