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2609 0772020021658152609 06 0601001 6.1.1-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81856481000 1581856502000 사랑의불시착 현빈 송환 손예진 눈물 2002170915 related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살아났다...현빈 배웅 결심하며 눈물

글자크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텐아시아

16일 방영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16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윤세리(손예진 분)가 살아났지만 리정혁(현빈 분)과의 이별 위기에 처했다.

윤세리는 지난회에서 패혈증으로 생사의 기로에 놓였다. 그러나 응급 처치로 되살아났다.

깨어난 윤세리를 기다리고 있던 것은 리정혁과의 이별 소식이었다. 윤세리는 한정연(방은진 분)으로부터 리정혁의 송환이 결정됐으며 당장 떠난다는 소식을 듣게 됐다.

윤세리는 북으로 송환되는 리정혁을 보러 갈 것이냐는 질문에 고개를 저었다. 한정연은 “(네가) 깨어나기 전까지 그 사람, 먹지도 자지도 않고 계속 네 옆에 있었어”라며 “마지막 인사 여러 번 했어도 보고 싶을텐데 안 갈래?”라고 다시 제안했다.

윤세리는 눈물을 흘리며 “갈래요. 데려다주세요. 너무 보고 싶어”라고 답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