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1854 0512020021658151854 06 0602001 6.1.3-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1849243000 1581849251000 복면가왕 X세대 정체 김희철 2002170831 related

'복면가왕' X세대 정체는 슈주 김희철…모두가 놀란 깜짝 반전

글자크기
뉴스1

/화면캡처=MBC '복면가왕'©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승진 기자 = '복면가왕' X세대의 정체는 우주대스타 슈퍼주니어 김희철이었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미스터리 음악쇼'에서는 4연승 가왕 '낭랑18세'에 맞설 준결승 진출자 4인의 솔로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3라운드에서는 브라키오사우루스와 X세대의 대결이 펼쳐졌다. 브라키오사우루스는 "너무 너무 행복하고 가왕 선생님 계신데 선생님 앞에서 노래 부를 수 있다는 게 행복하다"고 전했다. 이에 MC 김성주는 "가왕이 선생님 뻘이군요?"라고 말하자 브라키오사우루스는"아니.. 친구"라며 당황해 하는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

X세대는 "정말 존경하고 멋있는 낭랑 18세 분이지만 이제느 세대교체를 해야한다. 너무 오래 앉아있으면 골반에 안좋다"고 전해 폭소를 안겼다.

브라키오사우루스는 최용준의 '아마도 그건'을 선곡해 청아한 음색을 뽐냈다. 반면 X세대는 서태지와 아이들의 '난 알아요'를 선곡해 파격적인 무대를 보여줬다.

5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낭랑 18세'는 "'공룡님은 완전 상큼하면 희망을 주는 에너지를 보여주신 것 같다"라며 "X세대는 나와 닮은 듯했던 모습을 보여주셨다. 퍼포먼스 중에서 간주 중 뒤돌아서 있는 모습 그거 되게 멋있었던 것 같다. 나도 퍼포먼스로 각을 한 번 잡아볼까 생각이 들었다. 에너지 너무 좋았다"고 평가했다.

판정단 김조한은 "브라키오사우루스는 개인적으로 제일 좋아하는 목소리 스타일이다. R&B 느낌도 이고 음성도 좋고 색깔이 있고 그루브에 섬세함까지 있다. 가수를 제작하고 싶다면 이런 목소리를 듣고 제작하고 싶은 생각이 있을 정도로 정말 좋았다. 전체적인 무대가 좋았다. 모닝커피 같은 느낌이었다"고 전했다.

유영석은 "X세대 이 분의 음악은 아까부터 묘하게 좋다. 묘한 여유로움과 묘한 발음이 있다. 밴드 출신인 듯한 느낌인데 뛰어난 음악성을 가지고 있는 분 같다"고 말했다.

김태원은 "저 분은 밴드를 하셨거나 그것도 메탈 밴드. 아니면 지금도 그 꿈을 갖고 계신 분 같다. 브라키오 양은 박자 음정이 100% 정확했다. 그게 레슨을 받아서 맞춘게 아니고 그냥 불렀는데 맞는거다. 물론 고음을 구사하진 않았다. 자기가 가지고 있는 느낌으로 노래를 불렀는데 드라이브 하듯이 음악을 하는걸 보고 놀랐다. 자신이 그걸 아는지 모르겠다. 리듬과 음정이 심각할 정도로 정확하다는걸"이라며 극찬했다.

두 사람의 대결에서는 브라키오사우루스가 55대 44로 X세대를 제치고 가왕전에 진출했다. X세대의 정체는 우주대스타 슈퍼주니어 김희철이었다. 예상치 못한 그의 등장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