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51300 0182020021658151300 06 0602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1846925000 1581846966000 집사부일체 김남길 2002170831 related

‘집사부일체’ 김남길 “단체 운동 좋아하지만 주변에 친구는 없어”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노을 기자

‘집사부일체’ 김남길이 단체 운동을 둘러싼 낙차를 보였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 김남길과 멤버 이승기, 이상윤, 신성록, 양세형, 육성재가 배드민턴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남길은 만보기 걸음수를 올릴 수 있는 운동으로 배드민턴을 제안했고, 양세형은 “대체적으로 혼자 하는 것보다 함께 하는 걸 좋아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매일경제

‘집사부일체’ 김남길이 단체 운동을 둘러싼 낙차를 보였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캡처


이에 김남길은 “나는 원래 단체 운동을 좋아한다”고 웃어보였다.

그러자 이승기는 “원래 주변에 친구들도 많은가”라고 물었고 김남길은 “아니, 없어”라고 즉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날만을 기다렸다. 한 달에 한 번씩 나와서 단체 운동을 할까 생각 중이다. 요즘 애들은 잘 못 노니까 체력도 기르고 협동심도 기르자”고 너스레를 떨었다. sunset@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