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36171 0182020021558136171 05 0506003 6.0.2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1725612000 1581726246000 맨시티 징계 2002160631

BBC “맨시티 챔스 2년 징계, 펩은 떠날까?”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노기완 기자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15일(한국시간) 유럽축구연맹(UEFA) 주관대회 2시즌 출전금지 징계를 받았다. 영국 공영방송은 세계 최고 명장 중 하나인 펩 과르디올라(49·스페인) 감독의 거취에 관심을 보였다.

BBC는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2020-21시즌까지 유효한 맨시티 계약을 끝까지 준수한다고 말해왔다”라면서도 “UEFA 징계가 과르디올라 감독에게 무엇을 의미할까?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우승과 상관없이 퇴단을 결정할 수도 있다”라고 봤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2011 국제축구연맹(FIFA) 올해의 지도자상에 빛난다. FC바르셀로나 시절 4차례 스페인 라리가 감독상을 받았고 2016년 여름 맨시티 합류 후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최우수지도자로 2번 선정됐다.

매일경제

맨시티가 유럽축구연맹 주관대회 2시즌 출전금지 징계를 받았다. 세계적인 명장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떠날 것인지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AFPBBNews=News1


BBC는 “만약 과르디올라 감독이 맨시티를 떠난다면 ‘펩이 사령탑이라’ 맨시티에 합류한 많은 스타 선수들의 미래는 어떨까?”라고 궁금해했다.

UEFA는 맨시티가 재정적 페어플레이(Financial Fair Play) 규정을 위반했다고 봤다. BBC는 과르디올라 감독이 맨시티 계약 이행을 강조하면서 ‘난 구단을 믿는다. 문제가 없으리라 본다’라며 유럽축구연맹 조사를 받는 맨시티를 옹호한 것에 주목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UEFA FFP 규정 위반을 근거로 ‘맨시티가 신뢰를 저버렸다’라고 주장하며 지휘봉을 놓을 수도 있다는 얘기다.

맨시티는 펩 과르디올라 감독 부임 후 2018·2019년 EPL과 리그컵, 커뮤니티 실드(슈퍼컵) 2연패로 잉글랜드프로축구를 평정했다. 2018-19시즌에는 FA컵 우승까지 자국대회 4관왕을 차지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2009~2011년 바르셀로나 사령탑으로 라리가, 2014~2016년에는 바이에른 뮌헨을 지휘하여 독일 분데스리가 3연패를 달성했다. 2018~2019년 맨시티의 EPL 연속 우승으로 이제 남은 것은 이탈리아 세리에A라는 얘기가 나온다.

맨시티가 UEFA 중징계에 처해질 가능성은 발표 전부터 조심스럽게 제기됐다. 미국 ‘포브스’, 스페인 ‘아스’ 등은 최근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세리에A 최강팀 유벤투스 사령탑으로 가는 것이 어떻겠냐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유벤투스에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포르투갈)가 있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바르셀로나 시절 리오넬 메시(33·바르셀로나)를 역대 최고 선수 반열로 이끈 지도자다. ‘과르디올라가 호날두를 가르치면 어떨까?’라는 생각은 축구 애호가라면 누구나 한 번쯤 해봤을 것이다. dan0925@maekyung.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