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75020 0432020013057775020 04 0401001 6.0.26-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0315156000 1580315167000

신종 코로나 진원지 中 후베이성 "연휴 2월 13일까지 연장"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진원지인 중국 중부 후베이성이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각종 기업의 춘제 연휴를 2월 13일까지 연장했습니다.

왕샤오둥 후베이성 성장은 어젯(29일)밤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각급 학교의 개학도 연기된다고 말했다고 중국 국영방송이 전했습니다.

이에 따라 우한시를 포함한 후베이성의 일반 근로자들은 지난 24일부터 21일간의 연휴를 보내게 됐습니다.

중국 중앙정부인 국무원은 당초 이달 30일 끝나는 춘제 연휴를 다음 달 2일까지 사흘 더 연장한다고 지난 27일 발표한 바 있습니다.

이후 각 지방정부는 상황에 따라 연휴 추가 연장 조치를 내놓고 있습니다.

상하이시와 장쑤성, 광둥성, 충칭시, 저장성 항저우시 등은 기업들의 연휴를 다음 달 9일까지로 연장했습니다.

각 지방정부의 조치와 별도로 알리바바와 텐센트, 바이두 같은 중국 인터넷 기업들은 다음 달 3∼7일 재택근무를 결정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정성진 기자(captain@sbs.co.kr)

▶ [뉴스속보] '신종 코로나' 확산 비상
▶ SBS 뉴스,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