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7420 0512020012957767420 01 0103001 6.0.2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82295000 1580282303000 related

손학규 "안철수 탈당, 타협없는 정치는 고립"

글자크기

"자신의 요구사항 받아들여지지 않자 탈당"

뉴스1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96차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29/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29일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공동대표가 바른미래당을 탈당한 것과 관련, "대화와 타협 없는 정치는 고립될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손 대표는 이날 배포한 입장문에서 "자신의 요구사항만을 얘기하고 그것이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당을 나가겠다는 태도는 정치인의 바람직한 자세가 아니다"며 "안 전 대표가 이 점을 숙고해 더 큰 정치인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다만 "우리 당을 창업한 소중한 정치적 자산이었던 안 전 대표가 탈당하게 된 것에 대해 당 대표로서 아쉬움과 유감을 표한다"며 "안 전 대표가 밝힌 대로, 안전하고 공정한 사회와 국민이 행복한 나라를 만들어 가기를 고대하겠다"고 했다.

한편 손 대표는 전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자신의 대표직 사퇴,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을 요구한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공동대표의 제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비대위 체제 전환 등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29일 기자회견에서 "어제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의 기자회견 발언을 보면서 바른미래당 재건의 꿈을 접었다"며 바른미래당 탈당을 선언했다.
yos54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