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5208 0362020012957765208 06 0602001 6.0.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78740000 1580278937000 related

‘본 대로 말하라’ 진서연 “소녀시대 수영보러 현장 간다...너무 귀여워”

글자크기
한국일보

진서연이 최수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OC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본 대로 말하라’ 진서연이 최수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 서울에서는 OCN 새 토일드라마 ‘본 대로 말하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장혁, 최수영, 진서연, 장현성, 류승수를 비롯해 연출을 맡은 김상훈 감독이 참석했다.

진서연은 극 중 지능범죄 수사부, 특수사건 전담반 등 경찰 내 요직을 거쳐 광수대 반장까지 오게 된 황하영 역을 맡아 ‘그 놈’을 잡기 위한 판을 설계한다.

이날 진서연은 촬영 현장 분위기에 대해 “육아에 비하면 너무나 ‘행복의 나라로 고고싱’이기 때문에 촬영장에 오는 게 너무 행복하다”며 “같이 일하는 스태프 분들이 장르물과는 다르게 너무 유쾌하고 즐겁게 일하고 계시기 때문에 저 또한 너무 즐겁다”고 말했다.

이어 최수영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수영 씨 역시 너무 귀여운 동생이다. 류승수 씨가 수영씨 팬이라고 말했지만, 저도 소녀시대 수영 보러 현장에 오는 재미가 쏠쏠하다. 현장에서 춤도 보여주고 너무 귀엽고 좋다. 상상은 했지만, 상상 그 이상의 유쾌함이 잇는 친구더라. 유쾌하게 촬영 중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 본 대로 말하라’는 괴팍한 천재 프로파일러와 한 번 본 것은 그대로 기억하는 능력의 형사가 죽은 줄 알았던 연쇄 살인마를 추적하는 스릴러 드라마다. 다음 달 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