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4799 0362020012957764799 06 0602001 6.0.26-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78200000 1580278357000 related

‘본 대로 말하라’ 최수영 “진서연 얼굴만 봐도 웃음 나”

글자크기
한국일보

최수영이 진서연과의 호흡에 대해 언급했다. OC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본 대로 말하라’ 최수영이 진서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콘래드 서울에서는 OCN 새 토일드라마 ‘본 대로 말하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장혁, 최수영, 진서연, 장현성, 류승수를 비롯해 연출을 맡은 김상훈 감독이 참석했다.

최수영은 극 중 한 번 본 것은 사진처럼 기억해내는 픽처링 능력으로 시골 순경에서 광역수사대에 차출돼 ‘그 놈’을 쫓게 되는 차수영으로 분해 장혁, 진서연과의 공조에 나선다.

이날 최수영은 진서연과의 호흡에 대한 질문에 “얼굴만 봐도 웃음이 난다”라며 진서연과 함께 웃음을 터트려 두 사람의 케미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어 그는 “언니는 역할을 넘어서 인간 대 인간으로서 제가 좋아하는 분”이라며 “저는 이 작품을 하면서 현장이 이렇게 즐거울 줄 몰랐다. 심각한 사건도 많고, 분위기 자체가 밝은 톤은 아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언니가 늘 촬영장에 올 때 ‘행복의 나라로 고고싱’ 하면서 온다. 덕분에 현장 분위기가 너무 화기애애하다. 저희의 워맨스를 지켜 봐주셨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 본 대로 말하라’는 괴팍한 천재 프로파일러와 한 번 본 것은 그대로 기억하는 능력의 형사가 죽은 줄 알았던 연쇄 살인마를 추적하는 스릴러 드라마다. 다음 달 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