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2273 1082020012957762273 06 0603001 6.0.2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75189000 1580275194000 related

양준일, '여성시대' 뜨겁게 달군 '감동+힐링' 팬 소통왕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지난해 연예계 복귀 후 처음으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한 양준일이 소통왕다운 면모로 팬들을 감동시켰다.

양준일은 29일 오전 방송된 MBC 라디오 표준FM '여성시대 양희은, 서경석입니다'(이하 '여성시대')에 게스트로 출연해 근황부터 방송 복귀 소감, 앞으로 활동 계획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양준일은 등장하는 순간부터 자신을 기다려온 팬들에게 손하트, 인사를 건네며 감사함을 표했다. 특히 "팬사랑이 대단한 것 같다"는 DJ 서경석의 말에 "제가 설 수 있는 땅이다"면서 팬들을 향한 애정을 가감없이 내비쳤다.

또 양준일은 평소 팬들과 소통을 활발히 하는 만큼 청취자들과 여러 이야기를 나누며 진솔한 면모를 엿보였다. 그는 과거 가수 활동 당시를 떠올리며 "그때 특별히 1등하는 것도 아니고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존재하고 싶었다. 그 순간에 가수 활동을 하고 존재할 수 있었음에 감사했다"면서 "지금 제가 극과 극을 달리고 있는데 그때가 있어서 지금 훨씬 더 감사하고 놀랍고, 익숙해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겸손함을 드러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꼰대가 아니라 존중받는 방법이 있느냐"는 청취자의 질문에 양준일은 "그 사람들의 일을 챙기지 말고 사람들을 챙겨라"라고 답변했고, "망해도 되는 권리"라는 말에 큰 위로를 받았다는 청취자에게는 "삶을 살면서 너무 성공을 하면 착각을 하게 된다고 생각한다. 실패를 통해 배우면서 성공을 하게 된다고 생각한다"고 소신을 밝혔다.

이 외에도 최근 음악방송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큰 화제를 불러모은 양준일은 당시를 회상하며 "그때 제일 날라다녔다. 피곤함도 못 느끼고, 정말 행복했었다"고 전했다.

덧붙여 "요즘 팬들의 사랑 때문에 제 심장이 어디 있는지 느끼고 있다. 저를 찾아주시고 불러주시고 지켜주셔서 언제나 마음이 녹는다"며 팬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거듭 강조했다.

이번 양준일의 '여성시대' 출연 소식은 방송 전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 JTBC '슈가맨3'로 연예계 소환된 후 신드롬적인 인기를 불러모은 양준일이 복귀 후 처음으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 소식에 수많은 팬들이 큰 기대감을 드러냈다.

'여성시대' 게시판에는 양준일의 출연을 기다리는 수많은 팬들이 글을 남겼다. 이에 게시판이 한때 마비까지 됐을 정도로 양준일을 향한 팬들의 열띤 사랑은 대단했다는 전언. 방송이 끝난 현재까지도 양준일 팬들은 '여성시대' 출연에 대한 감사의 메시지를 담아 게시판에 글을 게재하고 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성시대' DJ 양희은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양준일의 출연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양희은은 ""드디어 양준일. 밤 새 기다린 팬들도 대단하다"면서 양준일과 함께 찍은 인증샷을 게재해 관심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무엇보다 이날 양준일이 선보인 패션 스타일링도 큰 화제를 모았다. 세련되고 감각적인 패션 센스로 멋스러운 분위기를 한껏 더 살려낸 양준일의 모습에 팬들은 감탄했다.

무대 위에서 모든 것을 쏟아내는 열정적인 모습부터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가감없이 전하는 진솔한 모습까지 양준일의 매력은 끝이 없는 듯 보인다. 이러한 출구 없는 매력 때문에 팬들 역시 그를 지지하고 응원하며 다음 행보를 계속해서 기다리고 있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MBC 보이는 라디오, 양희은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