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2126 0532020012957762126 03 0301001 6.0.27-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74925000 1580275006000 항공업계 우한 폐렴 2001291831 related

'우한 폐렴'에 중국 하늘길 운항 중단 줄이어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장성주 기자

노컷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 공포가 확산하는 가운데 28일 부산 강서구 김해공항 입국장에서 중국발 승객들이 검역대를 통과하고 있다. 김해공항은 중국발 승객에 대해서 항공기 게이트 입구 체온측정, 고정검역대에서 발열감시, 유증상자는 역학조사관을 통해 추가적으로 조사를 하는 3단계 검역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른바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되면서 우리나라 항공사들이 중국 노선 운휴를 확대하고 있다.

29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중국 우한시가 모든 교통수단의 운행을 멈추는 '봉쇄령'을 내리면서 인천-우한 노선 운항을 중단했다. 대한항공은 이밖에 다른 중국 노선의 운휴를 검토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2월 1일부터 인천-구이린(주 4회)과 인천 하이커우(주 2회) 노선, 2월 3일부터 인천-창사(주 4회) 노선에 대해 잠정적으로 운항을 중단한다.

제주항공은 29일부터 부산-장자제, 30일부터 무안-장자제, 2월부터 무안-산야 등 3개 중국 노선을 운휴한다.

이스트항공은 30일부터 청주-장자제, 2월 1일부터 청주-하이커우, 2월 2일부터 제주-상하이, 2월 12일부터 인천-정저우 노선 운항을 일시 중지한다.

지난 21일 인천-우한 노선 운항을 신규 취항하려다 취소한 티웨이항공은 26일부터 대구-장자제, 27일부터 대구-옌지 노선을 운휴하고 있고 29일부터 인천-산야 노선도 운항을 중단했다.

진에어도 2월 2일부터 제주-시안 노선 운항을 멈춘다.

앞서 에어서울은 인천-장자제와 인천-린이 등 운항 중인 모든 중국 노선의 운항을 중단한 바 있다.

한 항공사 관계자는 "운휴를 결정한 노선 이외의 중국 노선에 대한 추가 운휴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