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61165 0092020012957761165 03 0304001 6.0.26-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0273823000 1580273858000 related

'AI가 세탁에서 건조까지 알아서 척척'…삼성, '그랑데 AI' 출시 (종합)

글자크기

세탁기에서 건조기까지 제어

사용자 습관 학습해 최적 세탁·건조

먼지, 녹, 잔수 걱정없는 ‘3無 안심’ 건조

건조시간 30% 단축…셔츠 한 장 세탁에서 건조까지 36분 만에 완료

뉴시스

[서울=뉴시스]김근현 기자 = 삼성전자 모델들이 2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 마련된 라이프스타일 쇼룸 ‘#프로젝트 프리즘(#ProjectPRISM)’에서 소비자 개개인의 사용 습관에 맞춰 세탁과 건조를 해주는 인공지능 세탁기·건조기 ‘삼성 그랑데 AI’를 소개하고 있다. 2020.01.29.khkim@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혜경 기자 = "하이 빅스비, 세탁해줘."

"네, 자주 사용하시는 AI 맞춤세탁으로 시작할게요", "오염도가 높게 감지되어 세탁과 헹굼을 추가했어요. 35분 후에 세탁이 완료됩니다."

"하이 빅스비, 건조해줘."

"세탁코스에 맞는 건조코스를 준비할게요. 오늘은 추운 날이에요, AI 맞춤 건조로 할게요."

이는 사람과 삼성전자 인공지능(AI) 스피커 갤럭시 홈미니 간의 가상의 대화다. 사람이 번거롭게 세탁실까지 가지 않고 홈미니에 세탁과 건조를 명령하자, AI 세탁기·건조기가 사용자 습관에 맞춰 임무를 수행한다. 세탁물의 오염도도 스스로 파악해 세제와 헹굼 횟수를 조절하고, 날씨에 따라 알아서 건조 정도도 정한다.

삼성전자가 29일 세탁과 건조를 알아서 척척 해주는 AI 세탁기·건조기 '그랑데 AI'를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 본점에서 미디어데이를 열고 그랑데 AI를 소개했다.

그랑데 AI는 온디바이스 AI에 클라우드 AI를 결합해 소비자의 사용 습관과 패턴을 스스로 학습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랑데 AI는 세탁기 컨트롤 패널에서 건조기까지 조작 가능한 '올인원 컨트롤', 세탁코스에 맞는 건조코스를 자동으로 연동해 주는 'AI 코스연동', 자주 사용하는 코스와 옵션 등을 기억해 우선순위로 제안하는 'AI 습관기억', 빨래 무게와 오염 정도를 자동으로 감지해 주는 'AI 맞춤세탁' 등 차별화된 AI 기능을 제공한다.

세탁기에서 건조기까지 조작할 수 있는 '올인원 컨트롤' 기능을 선보인 것은 업계 최초다. 세탁기와 건조기를 위아래로 직렬로 배치할 때 아래 쪽에 설치한 세탁기에서 건조기까지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AI 코스연동'은 세탁기에서 특정 세탁코스를 선택하면 여기에 맞는 건조코스를 자동으로 설정해 주는 기능이다.

'AI 습관기억'은 사용자가 자주 사용하는 세탁코스와 옵션을 기억해 그 순서대로 컨트롤 패널에 보여준다. 세탁과 건조를 할 때마다 일일이 코스를 설정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줄어든다.

또 연간 1200만 건이 넘는 국내 소비자 사용 데이터를 미리 학습해 적용했을 뿐 아니라 쓰면 쓸수록 더 진화해 소비자의 사용패턴에 최적화된 코스를 추천해준다.

'AI 맞춤세탁'은 세탁기가 빨래 무게를 감지해 알맞은 양의 세제를 자동으로 투입해주고, 센서가 오염 정도를 감지해 헹굼 횟수를 조절해 주는 등 전기, 물, 시간을 모두 절약해 준다. 비 오는 날, 미세먼지 심한 날, 추운 날 등 날씨 변화에 따른 맞춤 코스도 제안해준다.

이에 더해 그랑데 AI 세탁기에는 세제를 충분히 녹여 만든 거품을 세탁물 사이사이에 빈틈없이 침투시켜 세탁력을 높이는 삼성의 독자 기술인 '버블워시'와 초강력 워터샷으로 표준코스 기준 세탁에서 헹굼, 탈수까지 단 30분이면 끝낼 수 있다.

또한, 세제 뿐만 아니라 섬유유연제도 거품으로 만들어 주는 '소프트 버블' 코스를 추가해 섬유유연제가 옷감에 뭉치거나 얼룩질 염려가 없도록 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삼성전자 그랑데 AI 세탁기(아래쪽, 모델명:WF23T9500KE)·건조기(위쪽, 모델명:DV16T9720SE) 신모델. (사진: 삼성전자 제공) 2020.01.29.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랑데 AI 건조기의 경우 먼지와 녹, 잔수 걱정이 없는 ‘3무(無) 안심’ 위생관리를 구현했다.

먼저, 세탁물 건조 시 보풀이나 먼지를 걸러 주는 기존 2중 구조의 '올인원 필터'에 '마이크로 안심필터'를 추가해 3중 필터를 갖춤으로써 열교환기로 가는 먼지를 최소화했다.

마이크로 안심필터를 추가로 사용하면 열교환기 상태를 1년에 한 번 확인하는 정도로 충분히 관리가 가능하며, 잔수(남는 물)가 없어 세균이나 악취 유발 염려 없이 청결히 관리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열교환기 연결부에 녹이 발생하지 않도록 별도 코팅 처리를 했으며, 소비자가 안심하고 열교환기를 직접 점검할 수 있도록 하는 기능도 유지했다.

그랑데 AI 건조기는 국내 최대 용량의 컴프레서와 열교환기 탑재로 성능도 대폭 향상됐다. 한 번에 순환할 수 있는 냉매량이 많아지고 9개의 정밀센서가 내부 온?습도를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해 초고속 건조가 가능해졌다.

건조시간이 약 30%나 빨라져 셔츠 코스 기준으로 셔츠 한 장을 세탁에서 건조까지 하는데 36분이면 돼 바쁜 아침 출근 준비도 걱정 없다.

건조통 내부 온도를 60℃ 이하로 유지해 빨래를 손상없이 말려주고, '360도 에어홀'로 강력한 바람을 고르게 보내주는 자연 건조 기능은 그대로 유지했다.

개선된 컴프레서와 열교환기, AI 정밀제어로 3월 시행 예정인 국내 건조기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만족한다.

그랑데 AI는 디자인 측면에서도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배려가 돋보인다.

기존 제품보다 깊이를 줄이고 벽면과의 이격 거리를 좁혀 설치 공간을 17㎝가량 절약할 수 있게 됐으며, 세탁기와 건조기를 마치 하나의 제품인 것처럼 디자인해 인테리어 효과도 높였다.

또한, 컨트롤 패널도 기존 50도에서 70도로 경사를 줘 사용 편리성을 높였고 심플한 디자인의 대화형 디스플레이를 통해 세탁·건조 전 과정을 알기 쉽게 표시해 준다.

삼성전자는 그랑데 AI 출시와 함께 새로운 색상도 선보였다. 기존의 블랙캐비어, 이녹스, 화이트 외에도 차분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아이보리 계열의 '그레이지'를 도입했다.

그랑데 AI는 색상 등 옵션에 따라 세탁기가 184만9000원에서 194만9000원, 건조기는 올인원 컨트롤 적용 모델 기준 189만9000원에서 199만9000원으로 출시된다.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장인 김현석 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그랑데AI 세탁기·건조기에 대해 "세탁기가 만들어진지 100년, 건조기는 80년이 넘었지만 진화되지 않았다"며 "많은 사람들이 세제를 얼마나 넣어야할지, 세탁기를 어떻게 돌리고 어떤 코스로 돌릴지 등을 고민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것을 풀어주는 것이 이번에 출시된 그랑데 AI"며 "어떤 (세탁) 코스를 선택해야 할지, 단추 하나만 누르거나 혹은 음성 명령만 하면 모든 것을 나를 위해 해주는 기계다운 기계가 나온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사장은 또 역성장하던 우리나라 냉장고 시장이 지난해 6월 비스포크 냉장고를 출시 후 성장세로 돌아섰다고 밝혔다. 그는 "2018년까지 역성장하던 국내 냉장고 시장이 비스포크가 나온 후 15% 성장했다"며 "전체적인 냉장고 시장이 성장으로 돌아선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부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지난해 선보인 '프로젝트 프리즘'의 첫번째 결과물인 '비스포크'냉장고가 디자인과 감성의 혁신이었다면 그랑데 AI는 인공지능을 통한 소비자 경험의 혁신을 보여주는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부사장)이 29일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진행된 '삼성 그랑데 AI' 미디어데이에서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삼성전자 제공) 2020.01.29.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부사장은 "세탁기로 건조기까지 컨트롤할 수 있는 제품은 100년이 넘는 세탁기·건조기 역사에서 처음"이라며 "그랑데 AI는 세탁과 건조 패턴을 학습하는 AI 맞춤기능 등 쓰면 쓸수록 나에게 더 맞는 의류 케어를 제안해, 나보다 나를 더 잘 아는 세탁기와 건조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진정한 AI를 구현한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는 소비자에게 세탁이 노동이 아닌, 기기가 알아서 나를 알아서 관리해준다"며 "여러분의 세탁 경험이 노동이 아닌 여유로운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비스포크 냉장고와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에 이어 올해 상반기 프로젝트 프리즘3 제품을 출시할 것"이라며 "소비자들의 취향에 맞추는 가전 중심으로 기획하고 개발하고 있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