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41107 0012020012857741107 04 0401001 6.0.27-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0196900000 1580197093000 우한 폐렴 각국 2001290631

일본, 中 우한 체류 일본인 귀국 위한 전세기 오늘밤 파견

글자크기
경향신문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이 28일 국회에서 기자들에게 우한 체류 자국민 귀국을 위해 민간 전세기를 이날 밤 파견할 예정이라고 밝히고 있다. 도쿄|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정부가 28일 밤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우한폐렴) 발생지인 중국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시에 체류 중인 자국민을 귀국시키기 위한 첫 전세기를 보낸다.

전세기에는 200명 정도가 타고 29일 아침 도쿄 하네다(羽田)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모테기 도시미쓰(茂木敏充) 일본 외무상은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중국 측으로부터 전세기 1대를 받아들이기 위한 준비가 갖춰졌다는 연락이 있었고, 공항으로의 이동 수단도 확보됐다”면서 전일본공수(ANA) 전세기 1대를 이날 밤 출발시킨다고 밝혔다.

전세기는 28일 오전 우한 공항을 출발해 하네다공항으로 돌아올 예정으로, 현지 체류 중인 일본인 약 200명이 귀국할 예정이다. 전세기에는 의사와 간호사, 검역관이 탑승해 기침이나 발열 등 탑승자의 건강 상태를 확인한다.

모테기 외무상은 “이날 오전까지 약 650명이 귀국을 희망하고 있어 내일 이후에도 전세기를 수배하는 방향으로 조정하고 있다”며 “희망자 전원이 조기에 귀국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중국 정부 및 관계부처와 확실히 연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도쿄|김진우 특파원 jwkim@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신문 최신기사

▶ 기사 제보하기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