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21149 0912020012757721149 02 0201001 6.0.26-RELEASE 91 더팩트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0126450000 1580126456000 related

원주 15개월 영아, '신종 코로나' 의심돼 격리

글자크기


더팩트

강원 보건당국에 따르면 27일 생후 15개월 된 영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의심 환자로 분류돼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은 설날인 지난 25일 인천국제공항 제1 터미널에 입국하는 관광객들이'우한폐렴'으로 인해 마스크를 끼고 입국하는 모습. /임세준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가지정병원 이송...중국 광저우서 입국 후 감기증상

[더팩트ㅣ송은화 기자] 강원도 원주에서 15개월 된 영아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일명 우한폐렴) 의심 환자로 분류돼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이 여자 아이는 전날(26일) 중국 광저우에서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강원도 보건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원주세브란스 기독병원 응급실을 찾은 환자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의심돼 국가 지정 입원 치료 병상이 있는 강원대 병원으로 이송됐다. 해당 환자는 최근 부모와 함께 중국 광저우를 다녀왔으며, 병원 방문 당시 기침과 미열 등의 증상을 보였다.

강원도 보건당국 관계자는 "현재 확진 여부를 검사하고 있다"며 "이르면 내일(28일) 오전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원주세브란스 병원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응급실 출입을 제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서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 씻기 등 감염증 예방 행동 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발열 및 호흡기 증상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또는 보건소로 문의해야 한다.

happy@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