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20232 0042020012757720232 04 0401001 6.0.2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0116230000 1580117526000 감염자 강제 조치 2001280731

日, 감염자 강제 조치 추진...中 여행 제한에는 '비명'

글자크기
[앵커]
일본 정부는 내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법정 감염증으로 지정해 환자에 대한 강제 조치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중국 우한에 있는 자국민을 귀국시키기 위해 민간 전세기를 보내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황보연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폐렴을 '법정 감염증'으로 지정하기로 했습니다.

감염자를 특별관리하겠다는 것입니다.

[아베 신조 / 일본 총리 : 신형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증을 법정 감염증으로 각료회의에서 결정할 방침입니다.]

법정 감염증으로 지정되면 일본 내에서 감염 환자에 대한 강제조치가 가능해집니다.

환자에게 의료기관 입원을 권고하고 따르지 않으면 강제 입원시킬 수 있습니다.

환자에게 일정 기간 일을 쉬도록 지시할 수도 있습니다.

[아베 신조 / 일본 총리 : 감염자에 대한 입원 조치와 공공비용으로 적절한 치료가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서입니다.]

일본 정부는 또 감염 의심 입국자에 대해서는 공항과 항만 등에서 반드시 진찰과 검사를 받도록 하는 '검역 감염증' 지정 방안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중국 우한 등에 거주하는 자국민 430여 명을 귀국시키기 위한 준비에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민간 전세기를 가능한 한 이른 시일 안에 중국에 파견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 일본 관방장관 : 중국과 협의가 되는 대로 전세기 파견 등 모든 수단을 찾아 희망자 전원을 귀국시킬 생각입니다.]

일본 유명 관광지에서는 중국의 해외 단체여행 금지 조치에 비명이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은 한국과 중국이 일본 전체 외국인 관광객의 절반을 차지하는데 이미 한국 관광객이 급감한 상황에서 중국 관광객의 예약취소까지 줄을 잇고 있고 관광 업계의 타격이 크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YTN 황보연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2020년 YTN 공식 다이어리&캘린더를 받고 싶다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