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716208 0432020012757716208 03 0301001 6.0.26-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0101847000 1580101933000 related

지난해 땅값 상승률 3.92%에 그쳐…제주는 10년 만에 하락세 전환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해 땅값이 전년 대비 3.92%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땅값 상승률은 2013년부터 2018년까지 5년 연속으로 상승했지만 지난해에는 상승세가 꺾였습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지가는 3.92% 상승했습니다.

전년 대비 0.66%포인트 내린 것입니다.

수도권은 5.14%에서 4.74%로, 지방은 3.65%에서 2.51%로 상승폭이 줄었습니다.

정부의 잇따른 부동산 대책으로 주택 시장이 위축되면서 토지 시장도 상승세가 둔화된 것으로 풀이됩니다.

시·도별로 서울(5.29%), 세종(4.95%), 광주(4.77%), 대구(4.55%) 순으로 지가 상승률이 높았습니다.

수도권에서는 서울, 경기(4.29%), 인천(4.03%) 순으로 땅값이 올랐습니다.

서울 중에선 강남구(6.05%)와 성동구(5.88%)가 토지 시장이 과열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강남구는 현대차 신사옥인 GBC와 광역복합환승센터 건설, 영동대로 일대 개발 사업이 진행되면서 개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습니다.

성동구는 카페거리 인근 토지에 대한 투자 수요가 확대된 것으로 보입니다.

지방에선 세종을 포함해 광주, 대구, 대전(4.25%) 등 4개 시·도가 전국 평균보다 땅값 상승률이 높았습니다.

시·도 중에서 제주도가 유일하게 1.77% 하락했습니다.

제주도는 2008년 -0.02%를 기록한 이후 10년만에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제주 땅값은 중국인의 토지 매수와 제2공항 개발 등 호재에 힘입어 상승 곡선을 그려 2016년 8.33%까지 올랐으나 이후 상승세가 꺾였습니다.

제주도 땅값이 하락한 것은 그동안 워낙 땅값이 많이 오른 데다 최근 제주 제2공항 개발사업이 더디게 진행되면서 투자 수요가 위축됐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김호선 기자(netcruise@sbs.co.kr)

▶ [뉴스속보] 中 우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 SBS가 고른 뉴스, 네이버에서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